반려동물서 주인 코로나19 전염

317

WHO 수석 과학자, “매우 적다”

세계보건기구(WHO)는 반려동물이 주인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감염시킬 위험이 “매우 적다”라고 밝혔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숨야 스와미나탄 WHO 수석 과학자는 2일, 스위스 제네바 WHO 본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말했다. 앞서 홍콩에서는 지난 3월 반려견이 사람으로부터 코로나19에 전염됐으며, 벨기에에서도 고양이가 주인으로부터 옮아 확진된 사례가 보고됐다. 4월에는 뉴욕에서 호랑이가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다는 보도가 잇따르면서 반려동물이 역으로 사람을 감염시키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있었다.

한편, 이날 에나오-레스트레포 백신분야 책임자는 “현재 17개 코로나19 백신 후보 물질이 임상 1상에서 2상으로 넘어가는 중이다. 머지않아 결과를 받아보길 고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