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고] 텍사스 수재민을 도웁시다

541

본보, 적십자사 성금 모금 동참

텍사스 수재민 돕기 성금 답지

 

원불교 시카고 교당 관계자들이 21일 본보를 찾아 텍사스 수재민 돕기 성금 500달러를 기탁했다.(왼쪽부터 이정길 교무, 김송기 교도, 이해원 본보 편집국장)<신경은 기자>

50년만에 최악이라는 허리케인 ‘하비’가 휴스턴시 등 텍사스주를 강타하면서 엄청난 재산피해와 사상자가 나고 수많은 이재민이 발생했습니다. 한인사회도 주류사회의 일원으로서 한인뿐만이 아닌 모든  수재민들을 적극 도울 때입니다. 이에 시카고 한국일보는 구호활동의 역사가 깊고 투명성도 보장되는 세계적인 구호기관 미 적십자사(American Red Cross)와 공동으로 수해를 입은 텍사스 주민들을 돕기 위해 모금운동을 전개하고 있습니다. 관심과 동참을 당부드립니다.

 

시카고어머니합창단: $1,000
한원삼(노스브룩): $150
박상화보험: $100
본보 임직원: $1,500
정종하 평통회장: $500
김소곤 파트너4U부동산: $100
이윤모 본보 논설고문: $100
제니퍼 홍(레익포리스트): $100
이우복(조선옥 대표): $500
선한이웃교회: $200
은인자(데스플레인스): $100
시카고하사랑교회: $100
찰리 유(옥브룩): $150
오유근(알링턴하이츠): $100
탁희영(시카고): $50
시카고광주고동문회: $500
시카고한미상록회: $250
김명선·김헬렌(코람아파트): $200
최창규(정회장학재단 이사장): $100
Yong B. Kim(디어필드): $150
Scott Seong(샴버그): $100
Chung H. Chi(시카고): $20
노인건강센터: $2,182
길벗서당: $250
모자이크교회: $430
무명: $100
강영숙(버논힐스): $20
평안교회 청년부: $60
Byong K. Park: $200
올리브선교교회: $200
은목교회: $500
CHAN HA ENTERPRISES: $300
시카고한마음재림교회: $780
시카고동우회: $300
지명자(몰튼그로브): $150
원불교 시카고교당: $500
———————————-
누계: $12,042

 

■성금 보내는 방법:

Pay to에 반드시 American Red Cross로 기입하시고 메모란과 겉봉에 ‘Hurricane Harvey Relief’라고 써주시면 됩니다. 방문 접수도 됩니다.

■성금 보내실 주소:

The Korea Times Chicago,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

 

■문의: 847-626-0388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