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로 언론인 이윤모 박사 별세

140

본보 편집국장, 일리노이 인권국 연구실장 등 역임

 

시카고지역 원로 언론인인 이윤모<사진> 전 본보 편집국장이 지난 6일 별세했다. 향년 79세.

최근 지병이 악화돼 입원치료를 받아왔던 고 이윤모 박사는 끝내 회복치 못하고 이날 오후 유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영면했다. 고인의 장례는 평소 고인의 유지에 따라 지난 8일 데스 플레인스 소재 에일러 장의사에서 가족장으로 조용히 치러졌으며 고인의 유해는 알링턴 하이츠 타운내 랜드힐 묘지에 안장됐다.

1939년 강원도 원주 태생인 고인은 배재고, 서울대 농대, 서울감리교신학대학원(석사) 졸업후 1971년 시카고로 도미해 에즈버리신학교(석사)와 시카고 로욜라대학원(석·박사)을 졸업했으며 1987년 박사학위(사회학)를 취득했다. 1971년 시카고 한국일보 창간직후 기자로 입사한 고인은 20년 가까이 근무하면서 초대 편집국장, 주필 등을 역임했고, 그후 일리노이주 인권국 연구실장으로 재직하다 2007년 은퇴했다. 은퇴후에는 시카고 한인사회 전반에 대한 연구와 자료수집, 포럼 등을 열고 있는 한인사회연구원 설립을 주도해 초대 회장을 맡아 수고했으며 지난해말까지는 본보 논설고문을 맡아 고정칼럼을 쓰는 등 평생을 한인사회와 언론계를 위해 헌신해왔다.

한편 고 이윤모 박사 추모예배가 오는 23일 오후 3시부터 고인이 오래 출석한 윌링 소재 시카고제일연합감리교회에서 열린다. 이 추모예배는 감리교신학대학교 미중북부동문회가 주관하고 서울대학교 동문회, 한인사회연구원, 한국일보 등이 후원한다. 화환은 정중히 사양한다.(연락처: 224-235-4166)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