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유·화해 촉진위한 협력 권장”

287

미 국무부, ‘위안부 판결’ 한일갈등에 입장 표명

 

미 국무부는 8일, 한국 법원의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배상 판결을 둘러싼 한일 갈등 양상에 대해 양국이 치유와 화해를 촉진하는 방법으로 협력할 필요성이 있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국무부는 이날 대변인 명의로 “미국은 일본, 한국과 강건하고 생산적인 3자 관계를 소중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연합뉴스에 밝혔다. 이어 “인도·태평양 지역에서, 그리고 전세계에 걸쳐 자유, 인권, 민주주의, 여성 권리신장, 법치라는 공동의 약속을 증진하기 위해 협력하고 있다”고도 했다.
국무부는 또 긴밀한 동맹국인 일본과 한국 간 관계에서 전개 상황을 계속 면밀히 지켜보고 있으며 일본과 한국이 치유와 화해를 증진하는 방식으로 이 문제에 관해 계속 협력하도록 오랫동안 권장해 왔다고 입장을 밝혔다.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