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북한의 정보수집능력과 이에 대한 대책

417

김성한(시카고평통 북한인권위원장)

 

지난 9일 강원도 인제에서 발견된 무인기는 북한이 경북 성주 사드 기지를 정찰하기 위해 띄운 것으로 확인됐다. 무인기가 군사분계선(MDL)에서 직선거리로 270㎞ 떨어진 성주까지 날아와 한반도 상공을 누비며 활개쳤지만, 우리 군은 움직임을 전혀 포착하지 못해 대북 경계태세에 심각한 구멍이 뚫렸다. 북한 전력에 대해 한. 미 양국은 그간 얕잡아 보는 정책과 정규전력 강화에만 힘을 기울여 왔으나 이제는 한. 미 양군도 공세적인 비대칭 전략에 치중해야 한다는 전문가들의 의견이 많다.

특히 심리전등 비대칭 전략은 북한과 같은 폐쇄 독재 왕정체제에 대하여 더욱 효과적으로 작용할 수 있다는 것이 정설이다. 과거 구 소련과 동유럽국가들이 붕괴된 것도 같은 맥락이다. 미국과 한국, 일본 등 자본주의 국가들은 압도적으로 우세한 자본력을 근간으로 한 최첨단 군사장비를 보유함으로, 북한, 중국, 러시아 등을 얕잡아 보고 군사적으로 월등한 우위를 점하고 있다는 잘못된 자신감을 가지고 있다. 그러나 공산주의자들은 절대로 경제력이 월등한 자본주의국가들과 정면 승부를 하지 않는다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 1975년도 월남이 적화될 때의 월남의 군사력과 공군력은 월맹에 비해 압도적이었고 공군력은 세계 5위 수준이었다.

현재 북한의 정보전력의 능력은 우리가 알고 있는 것 이상이다. 북한은 중국 러시아의 정찰기와 인공위성으로부터 각종 영상 및 신호정보를 직접으로나 간접적으로 제공받을 수 있는 채널을 구축해 놓은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게다가 북한군의 위성통신 수집기지는 동북아 지역의 통신내용을 도청할 수 있는 고주파 탐지능력 및 인도양과 태평양상의 미국 등 서방국가들의 위성통신 교신내용을 도청할 수 있는 능력도 확보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1953년 이후로 조국통일이라는 이름으로 남한 적화에만 총력을 기울여온 북한군은 상대적으로 취약한 공중정보자산에 의한 정보의 수집능력 향상시키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러시아로부터 우수한 성능의 전자정보수집기를 도입하여 각종 정보의 수집 능력을 향상시키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북한군은 인민무력부 총 참모부 예하의 기구정찰중대, 경보병여단 무선 통신 중대와 전자전국 예하의 1개 전자전 연대, 전방 군단 배속의 4개 전자전 대대를 전 후방에 배치 각종 전자지원(ES)장비에 의한 전파탐지, 통신정보 수집 등 전파 감시활동과 전시에 후방 침투 활동으로 국지적인 무선 정찰, 전파 방해·공격(EA)등을 할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북한군의 전자전 부대는 총참모부 예하에 1개 전자전 연대와 전방 4개 군단에 각각 1대 대대를 편성한 후 수십여 개소의 전자전 기지를 평원선 이남에 배치하고 있다. 북한의 현재 전자전 능력을 고려해 볼 때 전방의 군사시설에 대한 정보수집에 주력하고 있고, 도·감청 능력은 남한 전 지역에 대한 신호정보 수집이 가능할 것으로 추정된다.

북한은 전자전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1992년부터 AN-24기를 개조하여 T-6162 전파방해장비를 장착하여 방공부대를 대상으로 전자공격 훈련을 실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고, 중서부 지역에 전자정보 수집기지와 평양지역에 수개의 대공 전파방해장비 기지를 설치하여 운영하고 있다. 북한은 여전히 신형 전자정보 수집장비 및 무선감청 수집장비 등을 확보하여 전자전 능력을 향상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또한 북한의 ‘자동화대학’에서는 매년 100여명의 사이버전 전문가들이 양성되고 있으며 이들은 전산. 정보 전송체계, 암호개발, 해킹 등의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평양과기대 또한 마찬가지의 상황이다.

이에 비해서 우리군의 정보 수준의 현황은 허점투성이로서 연합사의 지휘통제체계시스템과 연동되지 않아 수동으로 입력하고 있다. 국방정보망, 데이터 통신속도 느리고 전시 생존성도 떨어지고 있다. 군 관련 한국사회의 정보기술 수준은 16개국 중 15위로 꼴찌 수준이다. 우리의 국방정보화 수준은 ‘IT 강국’이라는 대한민국의 명성과는 달리 선진국에 비해 아직 걸음마 수준에 불과하다. 국방전산망의 경우, 데이터 통신체계를 대대 급 이상 부대까지 온라인망으로 구축하여 운영하고 있으나, 데이터의 전송속도가 느리며, 한국통신의 전용회선을 사용하고 있어 전시 생존성이 미흡하다.  위성통신망은, 상용 무궁화 위성 중계기(36MHZ대역폭)와 고정 및 이동 지상단말기를 이용하여 작전사급 이상은 작전 지휘망 및 고속 데이터망을 운용하고 있으나, 상용중계기 이용으로 전송대역이 제한되어 원활한 정보전송이 곤란하고 보안성과 생존성이 취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북한은 컴퓨터 게임, 아이템 제작 및 해킹을 비롯한 여러 가지 은밀한 수단 등을 활용해 지속적으로 김정은 통치자금과 핵개발, 미사일 자금을 마련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제 우리도 미국정부와 의회를 움직여서 비대칭 전력을 만들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