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재정

하재원 공인재정상담가(시카고)

 

열심히 일을 해서 모은 재산을 잘 활용하는 것은 진정한 부자로 가는 출발점 입니다. 대부분의 부자들은 자신들이 일을 하여서 번 돈 보다 일을하여 번 돈을 여러 곳으로 다시 잘 투자를 하여 번 돈이 더 많은 법 입니다. 그래서 우리 속담에 “돈이 돈을 번 다라”는 말이 생겨난 것 같습니다. 이와 같은 부자의 특성은 많은 사람들이 이미 잘 알고 있지만 자신에게 알맞은 투자 방법을 고르기는 쉽지않은 일 입니다. 이런 가운데 일반인들이 쉽게 다가갈 수 있는 것이 바로 주식투자 입니다. 우선 주식을 사고 파는 것은 매우 간단하고 비용도 저렴합니다. 온라인으로 간단하게 수 천불의 돈만 있어도 시작을 할 수 있게 되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주식에 관련된 여러 정보와 지식도 온라인 또는 책을 통하여 쉽게 수집하고 배울 수 있기도 합니다. 하지만 우리 주위에서는 주식투자를 통하여 돈을 벌었다는 미담 보다는 크게 손해를 보았다는 이야기를 더 자주 듣게 됩니다.

주식은 곧 투자가가 해당기업의 주인이 된다는 뜻 입니다. 비록 아주 적은 부분이지만 자신이 투자한 기업의 주인이 됨으로서 해당 기업과 운명 공동체가 되는 것 입니다. 따라서 일반 투자가들이 흔히 빠지기 쉬운 마치 도박장에서 숫자를 맞추듯이 해당 주식의 주가만을 보고 오를것 인지 내릴 것 인지에 대한 판단만으로 투자를 해서는 절대 안되는 것 입니다. 해당 주식이 언제 오르고 내릴지는 아무도 예측할 수 없 을 뿐더러 최근 주가가 하락했다고 반듯이 반등하는 것도 아니고 반대로 최근 주가가 많이 상승하였다고해서 곧 하락을 하는 것도 아니기 때문입니다. 나름 주식에 대하여 식견이 있고 이성적인 판단을 하신다고 자부하시는 분들은 주식은 장기투자를 해야 하는 것 임으로 오랫동안 붙들고 있으면 반드시 수익이 날 것 이라고 생각하시기도 합니다. 하지만 많은 주식들이 5년, 10년 전에 비해서 오히려 그 주가가 하락을 한 뒤 좀처럼 반등을 하지 못한 상태에 있거나 아예 망한 기업도 수 두룩 합니다..

올바른 주식 투자를 하기위하여서는 필수 불가결하게 그 회사의 재정상태와 해당 업계에서의 위치 그리고 경영자들의 철학과 신뢰성등을 살펴 볼 수 있어야 합니다. 그리고 이와 같은 기본 지식이 생긴뒤에는 더 어려운 자질이 갖추어져야 하는데 그것은 바로 자신의 마음을 냉철하게 관리할 수 있는 평정심입니다. 어찌보면 주식투자는 경제활동이라기 보다 심리활동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많은 일반 투자가들은 주식을 통해 고수익을 올릴 것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막상 엄청난 자본과 연구를 바탕으로 투자하는 워렌 버펫과 같은 전문 투자가들도 연평균 10% 이상의 수익률을 기록하기가 쉽지 않은 것이 현실 입니다. 장님이 문고리를 잡는 것처럼 우연히 자신이 산 주식이 높은 수익률을 올렸다 하더라도 그 같은 현상이 지속되기는 매우 어렵습니다. 곧 더 큰 위험이 있는 곳에 더 큰 돈을 투자하여 자신이 올렸던 수익에 훨씬 더 큰 금액을 잃어버리게 되기 때문입니다.

주식에 투자를 하고자 하는 일반인들은 우선 감이나 운에 의존하지않고 자신의 지식과 실력 그리고 마음을 잘 다스릴 수 있는 기본 소양을 갖추어야 합니다. 만약 이와 같은 자질을 갖추기 어렵다고 판단이 된다면 섣불리 본인이 직접 투자에 나서기 보다 투자 전문가에 위임을 하여 투자를 하셔야 합니다.

통계에 의하면 개인 주식 투자가 100명중 92%는 돈을 잃고 6%는 본전을 유지하며 단 2%만이 돈을 번다고 합니다. 주식 투자를 직접 하시기 전 자신의 능력과 자질에 대한 철저한 검토를 해 보시기 바랍니다. 검토를 위한 질문은 다음과 같습니다. “내가 의사라면 내 몸을 스스로 수술 할 수 있을까?” 본인이 직접하는 주식투자는 바로 자신이 자신의 몸을 수술하는 것과 같이 매우 어려운 일임을 명심하시기 바랍니다.(Tel: 847-486-9590)

열심히 일을 해서 모은 재산을 잘 활용하는 것은 진정한 부자로 가는 출발점 입니다. 대부분의 부자들은 자신들이 일을 하여서 번 돈 보다 일을하여 번 돈을 여러 곳으로 다시 잘 투자를 하여 번 돈이 더 많은 법 입니다. 그래서 우리 속담에 “돈이 돈을 번 다라”는 말이 생겨난 것 같습니다. 이와 같은 부자의 특성은 많은 사람들이 이미 잘 알고 있지만 자신에게 알맞은 투자 방법을 고르기는 쉽지않은 일 입니다. 이런 가운데 일반인들이 쉽게 다가갈 수 있는 것이 바로 주식투자 입니다. 우선 주식을 사고 파는 것은 매우 간단하고 비용도 저렴합니다. 온라인으로 간단하게 수 천불의 돈만 있어도 시작을 할 수 있게 되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주식에 관련된 여러 정보와 지식도 온라인 또는 책을 통하여 쉽게 수집하고 배울 수 있기도 합니다. 하지만 우리 주위에서는 주식투자를 통하여 돈을 벌었다는 미담 보다는 크게 손해를 보았다는 이야기를 더 자주 듣게 됩니다.

주식은 곧 투자가가 해당기업의 주인이 된다는 뜻 입니다. 비록 아주 적은 부분이지만 자신이 투자한 기업의 주인이 됨으로서 해당 기업과 운명 공동체가 되는 것 입니다. 따라서 일반 투자가들이 흔히 빠지기 쉬운 마치 도박장에서 숫자를 맞추듯이 해당 주식의 주가만을 보고 오를것 인지 내릴 것 인지에 대한 판단만으로 투자를 해서는 절대 안되는 것 입니다. 해당 주식이 언제 오르고 내릴지는 아무도 예측할 수 없 을 뿐더러 최근 주가가 하락했다고 반듯이 반등하는 것도 아니고 반대로 최근 주가가 많이 상승하였다고해서 곧 하락을 하는 것도 아니기 때문입니다. 나름 주식에 대하여 식견이 있고 이성적인 판단을 하신다고 자부하시는 분들은 주식은 장기투자를 해야 하는 것 임으로 오랫동안 붙들고 있으면 반드시 수익이 날 것 이라고 생각하시기도 합니다. 하지만 많은 주식들이 5년, 10년 전에 비해서 오히려 그 주가가 하락을 한 뒤 좀처럼 반등을 하지 못한 상태에 있거나 아예 망한 기업도 수 두룩 합니다..

올바른 주식 투자를 하기위하여서는 필수 불가결하게 그 회사의 재정상태와 해당 업계에서의 위치 그리고 경영자들의 철학과 신뢰성등을 살펴 볼 수 있어야 합니다. 그리고 이와 같은 기본 지식이 생긴뒤에는 더 어려운 자질이 갖추어져야 하는데 그것은 바로 자신의 마음을 냉철하게 관리할 수 있는 평정심입니다. 어찌보면 주식투자는 경제활동이라기 보다 심리활동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많은 일반 투자가들은 주식을 통해 고수익을 올릴 것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막상 엄청난 자본과 연구를 바탕으로 투자하는 워렌 버펫과 같은 전문 투자가들도 연평균 10% 이상의 수익률을 기록하기가 쉽지 않은 것이 현실 입니다. 장님이 문고리를 잡는 것처럼 우연히 자신이 산 주식이 높은 수익률을 올렸다 하더라도 그 같은 현상이 지속되기는 매우 어렵습니다. 곧 더 큰 위험이 있는 곳에 더 큰 돈을 투자하여 자신이 올렸던 수익에 훨씬 더 큰 금액을 잃어버리게 되기 때문입니다.

주식에 투자를 하고자 하는 일반인들은 우선 감이나 운에 의존하지않고 자신의 지식과 실력 그리고 마음을 잘 다스릴 수 있는 기본 소양을 갖추어야 합니다. 만약 이와 같은 자질을 갖추기 어렵다고 판단이 된다면 섣불리 본인이 직접 투자에 나서기 보다 투자 전문가에 위임을 하여 투자를 하셔야 합니다.

통계에 의하면 개인 주식 투자가 100명중 92%는 돈을 잃고 6%는 본전을 유지하며 단 2%만이 돈을 번다고 합니다. 주식 투자를 직접 하시기 전 자신의 능력과 자질에 대한 철저한 검토를 해 보시기 바랍니다. 검토를 위한 질문은 다음과 같습니다. “내가 의사라면 내 몸을 스스로 수술 할 수 있을까?” 본인이 직접하는 주식투자는 바로 자신이 자신의 몸을 수술하는 것과 같이 매우 어려운 일임을 명심하시기 바랍니다.(Tel: 847-486-95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