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95%-1위, 미국 81%-5위

187

퓨 리서치 조사 국가별 스마트폰 보유율 순위

한국의 스마트폰(smartphone/소형 컴퓨터 기능 및 무선 인터넷 접속 기능을 가진 휴대전화) 보유율이 세계에서 가장 높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고 dpa통신이 5일 전했다.

미국의 여론조사기관인 ‘퓨 리서치’에 따르면 한국의 스마트폰 보유율은 95%로 조사대상 27개국 가운데 가장 높았다. 나머지 5%는 인터넷 연결이 안되는 휴대전화를 보유, 결국 전체 인구가 휴대전화를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조사대상 중 유일하다.

한국에 이어 스마트폰 보유율 2위는 이스라엘(88%)이었으며, 네덜란드(87%)와 스웨덴(86%) 등이 뒤를 이었다. 이밖에 미국과 호주는 81%로 공동 5위를 차지했고 그 다음은 스페인, 독일, 영국, 프랑스, 이탈리아, 아르헨티나, 일본, 캐나다, 헝가리, 폴란드, 러시아, 그리스의 순이었다.<표 참조>

신흥국 중에서는 남아프리카공화국과 브라질이 각각 60%를 기록해 가장 높았고, 필리핀(55%), 멕시코(52%), 튀니지(45%)가 뒤따랐다. 인도는 24%로 신흥국 중 스마트폰 보급률이 가장 낮았다. 퓨 리서치는 지난해 중반 성인 3만명을 대상으로 이번 조사를 진행했다.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