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진단·전망”

296

시카고평통 주최 ‘한미평화통일포럼’···20일 웨스틴호텔

김덕룡·커밍스·힐·위성락 등 한반도 전문가들 대거 참석

한반도 문제를 다루는 여러 전문가들이 시카고에 모여 한반도 평화정착 방향에 대해 토론한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시카고지역협의회(회장 정종하/이하 평통)가 오는 20일 오후 2시 윌링 소재 웨스틴호텔에서 개최하는 ‘2019 한미 평화통일 포럼’에는 한국과 미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한반도 문제 전문가들이 대거 참석해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의 방향과 과제’를 주제로 토론을 통해 한반도 비핵화의 과제와 한반도 평화정착 로드맵 등에 대한 진단과 전망을 내놓는다.

기조연설자로는 김덕룡 평통 수석부의장과 브루스 커밍스(시카고대 석좌교수)가 나서며 크리스토퍼 힐 전 국무부 아태담당 차관보/전 주한 미국 대사), 위성락(전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전봉근(국립외교원 교수), 홍민(통일연구원 북한연구실장), 개리 사모어(브랜다이스대 교수), 조엘 위트(스팀슨센터 수석연구원), 조성렬(국가안보전략연구원 자문연구위원), 고유환(동국대 북한학과 교수), 프랭크 자누지(맨스필드재단 대표), 칼 프리도프(시카고국제문제협의회 연구원), 캐서린 킬로(플라우셰어스재단 연구원) 등 한반도 문제 전문가들이 패널리스트로 참가해 견해를 밝힌다.

정종하 회장은 “자타가 공인하는 한반도 문제 전문가들이 직접 시카고 한인들을 만나 한반도 비핵화와 북미관계에 대해 설명하는 의미있는 자리다. 한반도 비핵화에 지대한 영향을 끼치고 있는 북미관계가 향후 어떻게 펼쳐질지 가늠할 수도 있는 이번 행사에 많은 한인들이 참석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전문 통역서비스도 제공되는 이번 포럼 참석을 원하는 한인들은 이메일([email protected])이나 전화(224-277-8847)로 사전에 예약을 해야 한다. 사전 예약자들은 포럼 후 열리는 만찬에도 참석할 수 있다.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