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일스 아씨플라자에 상설 전시판매장

594
전라남도 농수산식품 해외판촉.[전라남도]

전라남도, 농수산식품 미국 판촉 확대

전라남도 농수산식품의 미국 시장 진출을 확대를 위해 전시·판매장 4곳이 추가 개설된다.

6일 전남도에 따르면, 이달 말 시카고 서버브 나일스에 위치한 아씨플라자에 전남 농수산식품 전시·판매장이 문을 열고 10월 말에는 뉴저지주 한남체인에도 전시판매장이 개관한다. 내년에는 버지니아 롯데 플라자와 로스앤젤레스 한남체인에도 상설 전시판매장을 갖춘다. 현재 미국 내에는 2017년 한남체인 플러턴점을 시작으로 토랜스점 등 3곳이 개설됐다. 이들 미국내 3개 점을 통한 지난해 전남 농수산식품 수출 규모는 310만 달러에 이른다.

전남도는 추가 개설을 통해 도내 농수산식품 미국 수출 규모를 더욱 확대한다는 구상이다. 지난해 전남 농수산식품의 대 미국 전체 수출액은 6,200만 달러로 2017년 5,200만 달러보다 19.2% 늘었다.

적극적인 시장개척단 파견·식품 박람회 참가 등과 함께 농수산식품 전시판매장이 수출 증가에 큰 역할을 한 것으로 전남도는 분석했다. 실제로 올해 1월 추가 개설했던 로스앤젤레스점 1곳은 한 달 만에 총 11만8천 달러의 판매실적을 올리기도 했다. 로스앤젤레스점 판매장에서는 전남 특산품인 간편 전복죽, 김, 매생이, 쌀국수, 여수 갓김치, 젓갈류 등 천연 농수산물 가공식품 등 300여 품목이 호응을 얻었다.

전남도는 앞으로 10곳까지 미국내 전시판매장을 확대하기로 하고 기존 상설전시판매장에 대한 점검도 시행한다. 일부 매장에 대한 판매부진 해소와 경쟁력 제고를 위해 지원기준도 개선할 방침이다. 현재 해외 상설전시판매장에 대해서는 임차비 장치비 홍보비 판매원 고용비 등을 지원하고 있다. 전남도는 미국 상설전시 판매장 확대로 일본 수출시장 축소 상황에도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남도 관계자는 “농수산식품 미국 상설매장 개척 노하우를 호주, 캐나다, 동남아 등에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연합>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