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거 아내 납치 혐의 워싱턴주 한인 체포

794
(왼쪽) 안채경과 안영숙

워싱턴주 안채경(53·사진)씨가 법원의 접근금지 명령을 어기고 별거중인 부인을 납치한 혐의로 17일 체포됐다. 부인은 숲속으로 끌려갔다 도망쳐 인근 인가에 도움을 요청해 구사일생으로 목숨을 구한 것으로 밝혀졌다.
부인 안씨는 “남편이 나를 차에 태워 숲속으로 끌고가 숲으로 몰아 넣고 죽이려 했다”며 “남편에게서 탈출하여 인가를 발견할때까지 숲에서 20~30분 가량 걸어 내려왔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17일 오전 7시 38분 산책을 하던 한 주민이 숲속에서 용의자의 차량을 목격했다는 신고를 받고 현장으로 출동 오전 8시께 남편 안씨를 체포하고 구금했다. 검찰은 남편 안씨에 대해 가정 폭력 중범죄 혐의로 기소할 예정이다.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1038 S Milwaukee Ave Wheeling, IL 600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