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병원, 재외국민 대상 비대면 진료 개시

0
270
헬스커넥트 임동석 대표와 서울대병원 국제진료센터 장학 센터장 <서울대병원 제공>

서울대병원은 디지털헬스케어 기업 헬스커넥트와 재외국민 대상 비대면 진료·상담 사업에 협력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의 목적은 코로나19 유행 등으로 해외에서 의료 서비스를 이용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재외국민의 편의를 증진하는 것이다.

협약에 따라 재외국민 환자가 헬스커넥트의 애플리케이션(앱) 헬스온(HealthOn)에 건강 관련 정보 등을 입력하면 서울대병원 국제진료센터 의료진으로부터 진단과 자문, 관리 등을 받을 수 있다. 진료 후 소견서 발급과 수납까지 앱에서 한 번에 가능해진다.

임동석 헬스커넥트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재외국민이 한국 최고수준인 서울대병원의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기반을 갖추게 됐다”며 “해외 각국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재외국민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점차 확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