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메리칸항공, 홍콩행도 운항 중단

0
718
중국 후베이성 우한의 컨벤션 센터가 신종 코로나 환자들을 수용하기 위한 임시 병동으로 탈바꿈했다. 4일 인부들이 컨벤션 센터 내부에 간이 병상들을 줄지어 설치하고 있다.[AP]

대학들은 중국연수 취소

미국 최대 항공사인 아메리칸항공이 중국 본토에 이어 홍콩을 오가는 항공편 운항을 취소하고, 대학들은 중국행 해외연수 프로그램을 중단하는 등 미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 코로나) 확산을 억제하려는 움직임이 강화되고 있다고 로이터와 블룸버그 통신이 4일 보도했다.
아메리칸항공은 이날 홍콩을 오가는 모든 항공편의 운항을 이달 20일까지 중단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LA와 달라스와 홍콩을 잇는 이 회사 항공편이 전면 취소됐다. 이는 홍콩에서 신종 코로나로 숨진 환자가 처음으로 나온 뒤 내려진 조치다.
아메리칸항공은 앞서 다음 달 27일까지 중국 본토와 미국을 오가는 항공편의 운항을 전면 중단하면서도 홍콩행 항공편은 계속 운영한다고 발표했다. 그러다가 홍콩까지 운항 중단 지역에 포함시킨 것이다.
크루즈선 운영사인 로열캐리비안크루즈도 신종 코로나 발생을 이유로 다음 달 4일까지 중국을 출발하는 8편의 크루즈선 운항을 취소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 선사는 또 최근 15일 새 중국 본토나 홍콩을 방문한 승객에 대해 탑승을 거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중국·홍콩 여권 소지자나 독감 비슷한 증상을 보이는 승객들은 검진을 실시할 계획이다. 로열캐리비안은 앞서 이달로 예정됐던 3편의 크루즈선 운항을 취소한 바 있으나 이번에 운항 취소를 확대했다.
미국 대학들은 해외연수 프로그램을 중단하는 등 신종 코로나로부터 학생과 교수들을 보호하기 위해 움직이고 있다. 블룸버그는 프린스턴대학이 중국에서 돌아온 학생 108명에게 자가 격리에 들어갈 것을 명령했다고 보도했다.
또 USC는 이달 10일 시작할 예정이던 중국 해외연수 프로그램을 중단했고, 트리니티대학은 중국에서 공부하던 학생 6명을 귀국시켰다.
우한대학과 중국 장쑤성에 조인트벤처 듀크쿤산대학을 운영하는 듀크대학은 이 학교의 봄 학기 수업을 연기하고 이달 24일까지 학생과 교직원의 캠퍼스 출입을 금지했다. 듀크대학은 또 이 학교 학생들에게 급히 귀국하라며 1,000달러씩의 여행 경비를 지원했다.
한편 중국에서 신종 코로나의 누적 사망자와 확진자가 각각 490명과 2만3,000명을 넘어서면서 확산세가 줄어들지 않고 있다. 발병지인 우한이 포함된 후베이성에서만 사망자가 하루 동안 65명 늘었다.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