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 2018!

0
1272
2018 무술년 한 해가 저문다. 보태닉가든에서 지는 해를 바라보며 올 한해의 보람과 기쁨, 아쉬움과 아픔을 되돌아본다. 2019 기해년 황금돼지해에는 좀더 나아지겠지 하는 희망을 품으면서 경건한 마음으로 묵은 해를 보내고 새해를 맞는다.<사진=김중규 작가>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