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짜배기 부동산 정보 제공

404
한인부동산협회가 주최한 전문가 초청 부동산 세미나가 지난 20일 글렌뷰도서관에서 열렸다.

IL 한인부동산인협회, 전문가 초청 세미나

일리노이한인부동산인협회(회장 부르노 신)가 주최한 전문가 초청 부동산 세미나가 지난 20일 저녁 글렌뷰도서관에서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양철모 변호사가 ‘부동산 매매시 각종 세금(소득·재산·양도세 등)’, 베어드 앤 워너의 쥴리 신 부동산 에이전트가 ‘부동산에 관한 모든 것’, JC 모기지의 지나 전 융자전문가가 ‘융자에 대한 모든 것’을 주제로 강연했으며 이어 개별상담 및 질의응답이 진행됐다.

쥴리 신 에이전트는 “집을 팔려면 시장을 제대로 읽을 줄 알고 고객을 위해 열심히 일할 좋은 리얼터를 선정해야하고, 청소, 정리, 페인팅, 리모델링 등을 미리 해두면 좋다. 집을 살때는 크레딧 체크, 재정 검토, 집사는 상한 가격 정하기 등 꼼꼼히 준비하시는 게 좋다”고 설명했다. 양철모 변호사는 “작년부터 시행된 개정세법에서는 주식회사 세금을 대폭 줄였고, 주거주택을 가진 분의 경우에는 교회 헌금이나 주정부 소득세 비용 등 지출을 합산해서 공제를 많이 늘렸다. 이밖에 부동산 임대업 손해시 상쇄 금액, 양도소득세 등에도 많은 변화가 생겼다”고 전했다. 지나 전 융자 전문가는 “융자를 받기를 원하신다면 은행에 최종적으로 보여질 자산, 수입 등 서류들을 전문가의 조언을 받아 평소부터 준비하시길 권유드린다. 서류준비가 제대로 안되도 방법이 있으니 상담하시는 게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부르노 신 회장은 “동포사회를 위해 어떤 것을 할까 고민하다가 부동산을 사고 팔 때 중요한 융자, 소득세, 재산세 등에 대해 알리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해서 세미나를 마련하게 됐다. 많은 관심에 감사드리고 세미나를 준비하느라 수고한 임원들에게 감사드린다”고 전했다.<신은영 기자>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