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 운동화’ 뭐길래 3,000달러에도 불티

896

MSCHF 한정판 수분 만에 완판

신발 끈에는 십자가 상’ 등

예수 상징 커스텀 디자인

기존 나이키 운동화를 예수를 모티브로 재 디자인한 일명 ‘예수 운동화’가 켤레 당 3,000달러의 고가에도 불구, 판매 수 분 만에 모두 팔렸다.

예수 운동화는 브루클린 소재 브랜드 업체 MSCHF가 나이키 사의 한정판 운동화 에어 맥스 97 스니커를 자체 디자인한 신발 제품이다. MSCHF 측에 따르면 예수 운동화에는 목사가 축복한 요르단 강물 약 60cc가 운동화 바닥 부분에 포함되어 있고 파란색이 첨가돼 밖에서도 볼 수 있게 제조됐다.

운동화의 정식 명칭은 ‘MSCHF x INRI 지저스 슈즈’로 INRI는 라틴어로 ‘유대인의 왕, 나사렛 예수’라는 뜻이다. 기존 운동화 제조사인 나이키는 이번 디자인 작업에 참여하지 않았다. MSCHF 사는 소매점에서 운동화를 구입한 뒤 수작업으로 디자인 작업을 진행했다.

요르단 강 성수 외에도 운동화 곳곳에서 예수를 상징하는 디자인을 찾아볼 수 있다. 운동화 옆면에는 예수가 바다 위를 걸은 내용의 마태복음 14장 25절이 인쇄됐고 예수의 피를 상징하는 붉은 점, 유향 냄새가 나는 깔창, 십자가상 신발 끈 장식물 등도 눈에 띈다. MSCHF 측은 고객들이 예수 운동화를 신고 예수가 바다 위를 걸을 때와 같은 느낌을 받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제조 목적을 밝혔다.

대니얼 그린버그 MSCHF 측 관계자는 “애리조나 아이스티와 아디다스의 독특한 협업에서 이번 디자인 작업의 아이디어를 얻게 됐다”라며 “(나도) 유대인으로 평소 잘 알고 있는 예수가 바다를 걸은 성경 내용을 모티브 삼았다”라고 뉴욕 포스트와의 인터뷰에서 밝혔다. MSCHF는 지난 8일 인터넷 쇼핑몰 ‘StockX’에 ‘예수 운동화’ 24켤레를 내놓았고 24켤레 모두 판매 즉시 완판됐다.

MSCHF는 이번 판매 행사 전 유명 유튜버와 랩퍼 A$AP 록키 등에게 운동화 6켤레를 홍보용으로 제공하는 사전 마케팅 행사를 실시했다. MSCHF 측은 회사 홈페이지를 통해 매달 두 번째와 네 번째 화요일 판매 행사를 재개할 것이라고 알렸다.<준 최 객원 기자>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