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리노이주내 도시 성장률 더디다

1230

‘빠르게 성장하는 미국 도시’ 조사서 대부분 하위권

샴페인 343위, 네이퍼빌 347위, 시카고 374위 등

미국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도시 순위 조사에서 일리노이주내 도시들은 대부분 하위권에 속한 것으로 나타났다.

개인금융정보사이트 ‘월렛허브’(WalletHub)가 미국내 515개 도시들을 대상으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도시’ 순위를 선정, 발표한 바에 따르면, 샴페인이 100점 만점에 40.54점으로 343위에 올라 일리노이주내 도시중에는 순위가 제일 높았다. 이밖에 일리노이주내 도시 순위는 네이퍼빌(347위/40.41점), 시세로(373위/38.69점), 시카고(374위/38.66점), 볼링브룩(390위), 팰러타인(397위), 알링턴 하이츠(400위), 샴버그(425위), 스코키(433위), 엘진(454위), 블루밍턴(469위), 락포드(483위), 피오리아(484위), 에반스턴(485위), 워키간(493위), 졸리엣(499위), 스프링필드(507위) 등으로 대부분 하위권을 기록했다.

이번 조사에서 성장률이 가장 빠른 도시 1위는 플로리다주 포트 마이어스(76.57점)가 차지했으며, 이어 미드랜드(TX/73.55점), 펄랜드(TX/72.68점), 벤드(OR/72.45점), 맥키니(TX/71.4점), 칼리지 스테이션(TX/71.17점) 등의 순이었다. 특히 톱 10안에 텍사스주 도시가 4개나 포함됐다. 이번 조사에서는 도시별 일자리 증가, 인구 증가, 건물 허가 활동 및 비즈니스 개방 등을 기준으로 점수를 매겨 순위를 정했다.

한편, 66개 대도시를 대상으로 한 성장률 순위 조사에서는 텍사스주 어스틴이 65.83점으로 1위를 차지했으며, 마이애미(FL/65.75점), 시애틀(WA/63.47점), 샬롯(NC/61.81점), 덴버(CO/61.65점)가 2~5위를 차지했다. 시카고는 대도시 순위에서도 최하위권인 55위에 그쳤다. <홍다은 기자>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