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녀 현금지원’ 7월 시작

232

IRS 6개월간 250~300달러···절반은 크레딧으로

연방정부의 코로나경기부양법안에 따라 지급되는 자녀 택스 크레딧 현금 지원이 예정대로 7월부터 시작된다.

찰스 레티그 연방 국세청(IRS) 청장은 14일 연방상원 청문회에서 “택스크레딧의 현금 지급을 7월부터 실시한다”고 공식 확인했다.

IRS는 그동안 경기 부양현금 지급 등의 업무 폭주로 지급계획 연기를 검토했었다. 찰스 레티그 청장은 “세금보고 마감일이 5월 17일로 연장되면서 업무에 여유가 생겨 당초 예정대로 7월에 시작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지급 대상은 연소득 7만5,000달러(부부 합산 15만달러) 이하의 가정의 17세 이하 자녀들로 0~5세는 총 3,600달러, 6~17세는 총 3000달러의 택스크레딧이 지원된다.

이 가운데 절반은 7월부터 12월까지 매달 나눠서 지급되며 나머지 절반은 내년도 세금보고 시 택스크레딧으로 공제를 받게 된다. 이에 따라 0~5세 자녀는 매달 300달러, 6~17세 자녀는 매달 250달러씩을 6개월간 현금으로 지급받게 된다.

한편 연소득이 20만달러(부부합산 40만달러) 이하의 가정도 자녀 1인당 택스크레딧 2,000달러를 세금보고에 사용할 수 있다.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