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로·권사 등 13명 임직

212
지난달 27일 열린 임직 감사 예배에서 박규완 담임목사가 임직선언을 하고 있다.<사진=레익뷰장로교회>

레익뷰한인장로교회, 27일 임직예배

나일스 소재 레익뷰한인장로교회(담임목사 박규완)가 지난달 27일 임직 감사 예배를 갖고 하나님 나라를 위해 힘쓸 13명의 일꾼을 세웠다.

200여명이 참석한 이날 예배는 1부 감사예배에서 유원하 중서부한미노회장/한사랑장로교회 담임목사가 ‘기쁨과 감사’라는 주제로 말씀을 전했고 2부 임직식에서는 ▲박경진·송창호·유재오씨가 장로에, ▲박근희·박성덕·박춘복·방명숙·배희숙·설미리·손옥순·유승례·이은화·정춘복씨가 권사에 각각 임직했다. 이들은 오직 성경, 믿음, 은혜, 하나님의 영광을 믿는 자로 그리스도만을 위한 일꾼이 될 것을 전 성도들 앞에서 다짐했다. 이밖에 교회의 평안과 성장을 위해서 봉사해온 이종훈·최명칠·박원규 장로에게는 감사패가 증정됐다.

유원하 목사는 말씀을 통해 “그리스도인들은 어떤 아픔과 고난이 있어도 기쁨을 가져야한다. 물론 살아가면서 고난과 역경이 있지만 그것을 극복할 수 있는 기쁨이 우리 마음 속 깊은 곳에 있어야 한다. 이 세상에 완벽한 교회는 없지만 하나님께서 우리 교회에 주신 복에 감사하고 기뻐하자. 감사할 줄 아는 사람은 지혜의 근본, 능력의 명철, 승리하는 힘을 갖게 될 것을 믿어야한다”고 전했다.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