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외동포재단 올해 지원금 5만달러

1111

시카고총영사관 관할지역 한인단체

 

시카고총영사관 관할지역내 한인단체들에 대한 지원금 규모가 작년과 유사한 5만 달러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시카고총영사관에 따르면, 금년 한인단체들의 30여개 사업을 신청, 접수받아 재외동포재단측에 전달했으며, 재단측의 심의결과, 20여개 사업에 대해 총 5만달러의 지원이 확정됐다. 일부 사업의 경우 재단측의 심의가 계속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져 총 지원 규모는 소폭 증가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총영사관의 정창원 동포담당영사는 “사업 지원 대상은 한인회 등 대표적 동포단체와 문화, 복지, 경제, 안보분야 단체 등이며 각 단체에서 지원을 신청한 사업 내용과 과거 사업성과를 바탕으로 재외동포재단이 심사하여 결정한다”고 전했다.
한편 재외동포재단은 해외 재외동포단체 지원사업에 대한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2016년 수요조사부터는 오프라인(총영사관)과 온라인(코리안넷)으로 이원화된 서류제출을 온라인으로만 진행할 방침이다.<현우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