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고교생 전자담배 흡연율 감소

236
미국에서 판매되는 각종 전자담배 기기.[AP]

미시건대 보고서, 2021년 12학년 흡연율 31.5%$전년비 7.5%↓

미 전국 고교생들의 전자담배 흡연율이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시건대 사회조사연구소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 전국 12학년들의 흡연율은 31.5%로 집계됐다.

이는 2019년에 비해 9.1% 줄어든 것이고 2020년과 비교해서는 7.5% 감소한 수치이다.
연구소는 흡연을 시작하게 되는 학생들의 경우 교내에서 주변 친구들의 권유와 강압적인 분위기에 의해 흡연을 시작하는 경우가 많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해 연방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고교생 전자담배 흡연율은 지난 2021년 11.3%로 2019년 19.6% 보다 8.3% 포인트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학생의 경우에도 10.5%를 기록한 2019년을 기점으로 2020년 4.7%, 2021년 2.8%로 감소세가 이어지고 있다.

한편, 뉴욕주보건국에 따르면 지난 2020년 뉴욕주 고교생의 전자담배 흡연율은 22.5%로 2년 전인 2018년 27.4% 보다 4.9% 포인트 줄었다.<이지훈 기자>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1038 S Milwaukee Ave Wheeling, IL 600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