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1 C
Chicago
Tuesday, September 26, 2023
spot_img
Home종합뉴스주민 평균 세부담 IL 5위

주민 평균 세부담 IL 5위

1인당 9,006달러…전국 평균보다 29% 높아

 

일리노이주가 미국에서 5번째로 주민들의 평균 세금부담이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금융전문사이트 ‘월스칫시트’(WallsCheatSheet)가 최근 발표한 각 주별 주민 세금부담 현황자료에 따르면, 일리노이 주민들은 주정부와 로컬정부에 내는 세금의 1인당 평균액수가 9,006달러로 전국에서 5번째로 많았다. 제일 많은 주는 뉴욕주로 9,718달러에 달했고, 그 다음은 캘리포니아(9,509달러), 네브래스카(9,450달러), 커네티컷(9,099달러) 등의 순이었다.<표 참조>

이 자료에 따르면 일리노이 주민들의 세금부담은 전국 평균보다 29%나 높다. 뉴욕주의 경우 주민들의 세금부담은 전국 평균보다 39%가 많았다. 네브래스카주도 주민들의 평균 세금 부담액이 전국 평균보다 36%가 높았고 커네티컷주는 전국 평균보다 31%나 높은 세금을 부담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에서 주정부·로컬정부 세금부담이 가장 낮은 주는 와이오밍주로 전국 평균보다 66%나 낮은 2,365달러에 불과했다. 전국에서 세금 부담이 가장 높은 뉴욕과 캘리포니아 주민들은 와이오밍 주민들에 비해 4배나 더 많은 주정부·로컬정부 세금을 내고 있는 셈이다.

자료에 따르면 미국에서 주소득세를 완전 면제해 주는 지역은 알래스카, 플로리다, 네바다, 사우스다코타, 텍사스, 워싱턴, 와이오밍 등 7곳으로 나타났다. 또 판매세를 전혀 물리지 않는 주는 델라웨어, 몬태나, 뉴햄프셔, 오레곤 등 4개 주였다.

 

<주별 세금부담 순위>

순위     주        평균 세금  전국 평균과 편차

1    뉴욕        9,718달러       39%

2   캘리포니아 9,509달러       36%

3   네브래스카 9,450달러       36%

4   커네티컷    9,099달러       31%

5   일리노이    9,006달러       29%

6   위스칸신    8,975달러       29%

7    버몬트     8,838달러       27%

8    뉴저지     8,830달러       27%

9   아이오와    8,788달러       26%

10   메인        8,622달러       24%

 

 

RELATED ARTICLES
- Advertisment -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