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3순위 동결·종교이민 중단

793

가족이민 영주권은 진전

그동안 순항을 이어온 취업이민 3순위의 영주권 문호가 전격 동결됐다. 특히 비성직 종교이민의 영주권 수속이 중단되면서 이민 대기자들이 애를 태우게 됐다.

연방 국무부가 15일 발표한 2019년 9월 영주권 문호에 따르면 지난달 2년 후퇴했던 취업 1순위의 영주권 판정승인 우선일자는 2017년 10월1일로 1년 3개월 개선됐다. 2년 6개월 뒷걸음 쳤던 취업 2순위 역시 2018년 1월1일로 정해져 1년 가량 만회했다.

그러나 취업 3순위 숙련직과 비숙련직의 영주권 판정 승인일은 2016년 7월 1일로 전달에서 한발짝도 나아가지 못한 채 동결됐다.

특히 취업 4순위(종교이민) 가운데 비성직자 부문은 비자 불능으로 고지되면서 영주권 수속이 전면 중단됐다. <금홍기 기자>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