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 정신 건강을 지켜요”

69
KAWA 6월 정기 세미나의 강사진과 관계자들 모습. [KAWA]

KAWA, 온라인 정신 건강 세미나 개최

한인정신건강협회(KAWA)가 6일 ‘건강한 삶 가꾸기 & 자기 돌봄’ 온라인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엔 6명의 강사가 나서 인종차별에 대한 교육을 실시했으며, 20개주 출신의 한인 1백여명이 참여했다.

세미나는 ▲한인이민자로 살아가는 것에 대하여(윤은주 교수) ▲인종차별과 아시안 혐오: 어떻게 대처할 것인가?(김지혜 KAN-WIN 사무국장) ▲십대자녀들이 경험하는 인터넷 왕따(Grace Kim 상담가) ▲시원하게 얘기 해 볼까요? 인종차별로 인한 트라우마(안현미 상담가) ▲나의 삶, 나는 내가 관리한다!(김혜노 상담가) ▲인종차별을 대하는 한인들의 대처(매튜 밀러 박사)로 진행됐다.

이날 참여자들은 이민자들의 인종차별 대처 및 권리를 배우고, 인종차별로 인한 트라우마와 증상 등 마음의 상처를 나눴다. 참여자들은 “세미나를 통해 미국의 이민자로서 다양한 관점과 생각을 넓히고 배울 수 있었다”, “더이상 문제를 외면하지 말고 보다 주도적인 자세로 살아야한다는 것을 배웠다” 등의 소감을 전했다. 김영옥 KAWA 대표는 “이번 세미나는 인종차별과 자기 관리를 접목해 구성됐다”며 “재능기부로 참여한 강사진, 적극적인 마음으로 참여해준 참여자, 협력해준 기관들에 감사를 전한다”고 밝혔다.

한편 KAWA는 두달에 한번씩 온라인 세미나를 개최하고 있다. 8월 세미나 정보를 원하는 사람은 웹사이트를 방문(kawachicago.org) 또는 이메일([email protected])로 문의하면 된다.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