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로윈데이…안전사고 ‘조심’

0
998

경찰, “어린이는 성인이 반드시 동행” 당부

 

어린이들이 가장 좋아하는 미국 전통명절의 하나인 ‘할로윈데이’(10월 31일)가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동네 집집마다 찾아다니며 ‘트릭 오어 트릿’을 통해 사탕 등을 받는 1년 중 가장 즐거운 날에 자칫 발생할 수 있는 범죄피해나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경찰당국이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할로윈 날에는 어린이들이 트릭 오어 트릿을 위해 밤거리를 돌아다니다 범죄자들의 손쉬운 타겟이 될 수 있는 것은 물론 할로윈 복장으로 위장한 범죄자들의 강·절도사건 등이 발생할 수 있다. 또한 방문하는 사람들에게 경계심 없이 문을 열어주는 문화 때문에 다양한 복장으로 위장한 범죄자들에 의한 주택 강도나 아동납치 등의 사건발생 가능성도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는 게 경찰의 설명이다. 특히 가면을 착용하고 주거침입 강도 또는 노상강도 행각을 벌이는 ‘할로윈 가면 강도’들이 설치는 시기이기 때문에 어느 때보다 세심한 문단속이 요구된다. 또 거리를 돌아다니는 어린이들을 현혹해 납치나 유괴를 시도하는 범죄도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이에 대한 철저한 방지조치도 필요하다고 경찰은 강조했다.

이밖에 트릭 오어 트릿에 나서는 어린이들이 길을 건너다 발생할 수 있는 차량사고 등 안전사고에도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이에 따라 어린이들이 동네를 돌아다닐 때에는 반드시 부모 등 보호자가 동행하고, 자녀들에게 낯선 사람을 피할 것을 주지시켜야 한다고 경찰은 덧붙였다.

경찰은 할로윈 데이 주의사항으로 ▲트릭 오어 트릿은 가능하면 옆집 이웃 등 평소 때 잘 알고 지내는 집으로 갈 것 ▲낯선 사람의 집에 들어가거나 차를 타지 말 것 ▲되도록 빨리 귀가하고 밤 늦은 시간까지 혼자 거리를 돌아다니지 말 것 ▲아이들이 받은 사탕을 먹기 전에 날카로운 조각이나 마약 성분이 없는지 확인할 것 ▲모든 과일은 먹기 전에 반드시 잘라내어 단면을 면밀히 검사할 것 ▲모든 의상은 밝은 색으로 착용하고 불에 잘 붙지 않은 종류를 고를 것 ▲아이들은 손전등 및 휴대폰을 소지할 것 등을 조언했다.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