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 C
Chicago
Tuesday, February 7, 2023
spot_img
Home종합뉴스혐오발언 논란 미 힙합 스타 예(Ye), 시카고 유명 대학 명예박사 학위...

혐오발언 논란 미 힙합 스타 예(Ye), 시카고 유명 대학 명예박사 학위 박탈

미국의 힙합스타이자 패션디자이너·사업가인 예(옛 이름 카녜이 웨스트·45)가 반 유대 발언 논란의 후폭풍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시카고의 유명 미술대학 ‘스쿨오브아트인스티튜트오브시카고’(SAIC)는 8일 성명을 통해 2015년 예에게 수여한 명예 박사학위를 철회한다고 발표했다.
SAIC는 “예의 반유대주의·반흑인·인종차별, 특히 유대인 공동체와 흑인 공동체를 겨냥한 위험한 발언들을 규탄한다”며 “그의 언행은 SAIC의 사명과 가치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학위 철회 배경을 밝혔다.
이번 발표는 예가 아돌프 히틀러를 옹호하는 등 유대계에 대한 반감을 표시한 후 나왔다고 CBS방송은 전했다. 학교 측은 “재학생들이 ‘SAIC 내 혐오 반대’(Against Hate at SAIC) 그룹을 결성하고 예의 학위 박탈을 촉구하는 청원서에 학생 4천여 명이 서명한 후 내린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예는 래퍼가 되기 전 미술대학에 다니다 영문과로 편입했으나 중퇴했다.
그는 2001년 제이지 음반 프로듀싱으로 유명세를 탄 후 2004년 2월 ‘대학 중퇴자’라는 제목의 데뷔 앨범으로 미국 대중 음악계에 뛰어들어 성공을 거뒀다.
작사·작곡, 랩, 음반 프로듀싱 외에 뮤직 비디오 제작, 패션 디자인, 사업에도 열정과 재능을 보이며 명성을 얻은 예는 2015년 5월 SAIC에서 명예 박사학위를 받았다.
당시 예는 루이뷔통·아디다스·나이키·베이프·A.P.C. 등의 신발을 디자인해 인기를 모았고 자신만의 스타일로 새로운 패션 경향을 주도한다는 평을 들었다.
하지만 유대계 비판 발언이 논란이 된 후 소셜미디어에서 제재받고, 소속사에서 퇴출되고, 아디다스를 포함한 협업 브랜드로부터 잇따라 계약 해지를 당하는 등 고초를 겪고 있다.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1038 S Milwaukee Ave Wheeling, IL 60090

RELATED ARTICLES
- Advertisment -

Most Popular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