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07-2017] 노스브룩 변호사 살인

1700

 

용의자 사진 공개 수배

 

노스브룩 경찰이 공개한 살인사건 용의자의 사진. 왼쪽이 건물에서 나가는 사진이고 오른쪽이 들어오는 사진이다. 얼굴에 마스크롤 했고 지팡이를 들고 있다.

노스브룩 경찰이 지난달 7일 노스브룩 다운타운 셔머길의 한 건물 내에서 발생한 살인사건의 용의자로 당시 폐쇄회로 카메라에 찍힌 한 남성의 사진을 최근 공개했다. 노스브룩 경찰은 이 사진 속 인물이 사건 당시 이 건물에 들어왔고 건물내 입주자들과 주변 사람들에 탐문한 결과 그에 대해 아는 사람이 없었다는 점, 그리고 그가 카메라가 어디에 있는지 아는 것처럼 고개를 돌린 점 등을 들어 살인사건의 유력한 용의자로 보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달 7일 프로스펙트 하이츠에 거주하던 인도계 변호사 지가 K. 파텔(36)씨가 이 건물내에서 숨진 채 발견됐으며 무언가에 목이 졸린 흔적이 검시결과 확인됐다. 피살자는 부동산 거래 변호사로 주로 활동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 살인사건을 파텔을 타겟으로 한 범죄라고 단정하고 있다. 경찰은 이미 여러 증거물을 확보했고 수색영장도 신청한 상태라고 말하고 있으나 어디를 수색할 것인지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다. 사진 속 인물에 대한 제보는847-664-4181(Northbrook Investigations Unit)에서 받고 있다.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