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04-2016] 컵스 108년 저주 사슬 끊었다

840

cubs

마침내 ‘염소의 저주’가 풀렸다. 월드시리즈 우승 ‘한풀이’에 나선 시카고 컵스가 클리브랜드 인디언스와의 2016 월드시리즈 최종 7차전에서 연장 10회까지 가는 대접전 끝에 8-7의 짜릿한 승리를 거두고 지난 1908년 이후 처음으로 메이저리그 챔피언이 됐다. 108년간의 메이저리그 최장 우승 가뭄을 씻어낸 것이다. 우승을 확정지은 컵스 선수들이 그라운드로 몰려나와 얼싸안고 환호하고 있다.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