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오픈하우스

39

클라릿지 요양원           

중서부에서 유일하게 한인이 운영하는 레익 블러프 소재 클라릿지 요양원(700 Jenkisson Ave.)이 오는 12일 오전 11시부터 가을 오픈하우스를 갖는다.

2005년 문을 연 클라릿지요양원은 1967년 간호사로 시카고로 도미한 후, 40여년간 간호사로 근무해온 지춘자 원장이 인수해 운영하고 있다. 이날 오픈 하우스에는 누구나 참석할 수 있으며 점심 식사와 기념품이 제공된다.

지춘자 원장은 “다양한 재활 프로그램과 전문적인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클라릿지 요양원이 가을 오픈 하우스를 마련한다. 관심이 있으신 한인들은 누구나 참석하실 수 있다. 꼭 방문하셔서 요양원도 둘러보시면서 좋은 시간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문의: 847-224-7925)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