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4~5일 한국 특산물 바자회

1217

시카고체육회, 미주체전 기금마련 두 번째 행사

 

재미대한 시카고체육회(회장 박창서)가 미주체전 기금마련을 위한 두 번째 이벤트로 특산물 바자회를 연다.

오는 4월 4~5일 윌링타운내 한인문화회관에서 열리는 특산물 바자회는 KOTRA가 선별한 한국의 지역 특산물이 다양하게 선보일 예정이다. 바자회 품목으로는 오징어젓, 낙지젓, 창란젓 등 각종 젓갈류와 숙성 된장·간장, 미역, 다시마, 건강국수 등이다.

박창서 회장은 “6월 워싱턴DC에서 개최되는 미주체전에 참가하는 시카고 대표팀 선수와 임원진을 위한 기금 모금의 일환으로 바자회를 열게 됐다”면서 “행사에서 마련된 수익금은 체전 참가에 소요되는 각종 경비에 쓰여진다. 이번 행사에도 많은 한인동포들의 성원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4일 오후 1시~9시, 5일 오후 1시~7시까지 열리는 이번 특산물 바자회는 먹거리협동조합이 후원하고 총영사관, 한인회, 재향군인회, IL부동산협회, JC청년회의소, 중서부미용재료상협회, BBCN은행, 한미은행, mb파이낸셜은행, 간호사협회, 이북도민회연합회, 함경도민회, 영남향우회, 호남향우회, 서울경기도민회, 충청도민회 등이 협찬한다.

한편 체육회는 지난달 11일 열린 미주체전 기금마련 첫 번째 행사인 칵테일 파티에서 총 8,339달러의 수익금(수입 1만925달러, 지출 2,586달러)을 모았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