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DC, 노바백스 긴급승인···미국 네 번째 코로나 백신

647

연방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노바백스의 코로나19 백신을 만 18세 이상 성인에게 접종해도 된다고 지난 19일 승인했다. 로셸 월렌스키 CDC 국장은 이날 자문기구 예방접종자문위원회(ACIP)의 권고를 수용해 이같이 조치했다.

이에 따라 미국에서는 화이자, 모더나, 얀센에 이어 노바백스의 백신까지 모두 4종류의 코로나19 백신을 일반인에게 접종할 수 있게 됐다.

노바백스의 코로나19 백신은 최근 연방 식품의약국(FDA)의 긴급사용 승인을 받았는데 그 후속 조치로 예방접종자문위원회도 이를 성인에게 맞히라고 권고했다.

노바백스의 백신은 부스터샷(추가 접종)이 아닌 최초 접종 용도로 승인됐으며 3주 간격으로 2회 접종이 기본이다.

노바백스의 백신은 메신저 리보핵산(mRNA) 방식의 화이자·모더나 백신과 달리 코로나바이러스 표면 단백질로 만들어진 나노입자로 제조됐다. 이런 단백질 기반 백신은 이미 수십년간 이용돼온 전통적 백신 제조법이다.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1038 S Milwaukee Ave Wheeling, IL 600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