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축구팬들의 축제 월드컵 개막

1608
14일 월드컵 개막전 러시아-사우디아라비아 경기에서 전반전 러시아의 유리 가진스키(좌)가 월드컵 첫 골을 넣고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개최국 러시아, 14일 개막전서 사우디 5-0 대파

 

전세계 축구팬들의 대축제 2018 러시아 월드컵개회가 14일 개막된 가운데, 첫 경기부터 골 풍년이 벌어졌다.

이날 오전 10시(시카고시간) 모스크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개막전에서 개최국 러시아가 12년 만에 본선 무대에 오른 사우디아라비아를 5-0으로 대파했다. 러시아는 조별리그 A조 1차전에서 교체로 투입된 선수 2명이 모두 득점에 성공하는 ‘족집게 선수교체’를 펼치면서 귀중한 승점 3점을 따냈다. 개최국 자격으로 이번 월드컵에 자동진출한 러시아가 월드컵 무대에서 승리를 따낸 것은 2002년 한일 월드컵 이후 16년 만이다.

2006년 독일 대회와 2010년 남아공 대회 본선 진출에 실패했던 러시아는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 출전, 2무 1패에 그쳤지만 이번 대회 개막전에서 승리를 따내면서 16강 진출의 희망을 밝혔다. 더불어 러시아는 개최국이 개막전을 치르기 시작한 2006년 독일 대회부터 이어진 ‘개최국 개막전 무패’의 전통도 이어갔다.

▲15일 월드컵 경기(시카고시간)

-이집트 VS 우루과이(A조)  07:00AM

-모로코 VS 이란(B조)  10:00AM

-포루투갈 VS 스페인(B조) 1:00PM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