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한국을 사랑한 선교사 이야기

0
1262

김영문 목사(시카고 나눔교회 담임)

윌리엄 데이비드 레이놀즈 선교사(William David 2세 Reynolds·1867〜1951)는 늘 자신을 가리켜 “나는 전주(全州) 이(李)씨, 이눌서(李訥瑞)”라고 소개를 했다. 그는 우리민족 복음을 위해 성서 번역을 통하여 큰 역할을 했다. 그가 1867년 12월11일 버지니아주에서 태어나서 조선에 선교사로 부임이 1892년 11월3일 인천에 도착하게 되었다. 레이놀즈가 선교사로 결심한 큰 영향은 그가 버지니아주 리치먼에 위치한 유니온 신학교 재학중에 테네시 주 내슈빌에서 “신학교 연합선교 동맹회”에 유니온 신학교 대표로 참석 했는데 당시 연사로 나선 언더우드 선교사와 밴더빌트 대학교에서 공부하고 있던 윤치호의 연설을 듣고 한국선교에 열정과 소망을 품게 되었다. 그래서 1891년12월14일에 남장로교 선교부에 선교사로 지원을 제출하여 1892년 1월2일에 선교사로 임명을 받게 되었다. 물론 그의 아버지 레이놀즈(Wililam Davis 1세 Reynolds)의 영향이 있다. 아버지 레이놀즈 시니어는 사업가이면서 독실한 크리스챤으로 많은 신학생들과 해외선교사를 후원하며 자녀들에게게 신앙을 유산으로 남겼다. 레이놀즈 선교사와 결혼한 그의 부인 팻시 볼링도 선교사의 마인드를 가지고 있어서, 남편 레이놀즈가 선교사로 헌신 하는데 결정적인 영향을 끼쳤다. 팻시 볼링(Patsy Bolling)은 단지 선교사 부인으로 한국에 온것이 아니라 정식으로 남장로교 선교부에 선교사 지원을 하여 선교사로 임명받아 한국에 들어올만큼 선교에 열정적이다. 레이놀즈 선교사는 한국에 와서 많은 사역중에 성서 번역은 한국 복음화를 앞당기는 파숫군 역할을 하게 되었다. 성서 번역위원회 위원장 맡아서 1900년 신약전서를 완간하고 1910년 4월에 구약 성경 번역을 마무리 짓기까지 5년 6개월이 걸렸다. 이렇게 수고한 레이놀즈에게 그의 모교 햄든 시드니 대학이 개교 133년 만에 처음으로 명예 신학박사를 주었고, 이어 법학박사 학위까지 수여한 사실은 성경 번역에 대한 그의 공로를 어떻게 받아들이는가를 가늠케 한다. 레이놀즈가 성서 번역위원으로 할수 있게 된것은 새뮤얼 모펫(Samuel Moffett) 추천으로 가능했던 것이다. 당시 한국에는 미국의 북부 장로교와 감리회에서 파송된 선교사 그룹이 있었다. 레이놀즈는 남부 장로교회 소속으로, 이들이 한국에 들어온 시기보다 7년이나 늦은 셈이다. 당시 서소문에 사택을 마련하고 한글을 익히던 그에게 북장로교 선교사 새뮤얼 모펫(Samuel Moffett)은 자신이 미래 선교부의 기지가 될 공주와 청주를 정탐 여행 하려는데 동행해도 좋다는 말을 꺼냈다. 한국에 온지 채 두 달이 안된 호기심 많은 청년 레이놀즈는 기꺼이 그를 따라 나섰다. 노새를 타고 400km의 여정에 나선 때가 크리스마스를 갓 지난 이틀 후였다. 몇몇 선교사들은 “그곳은 강도도 많고 위험하니 안 가는 것이 좋겠다”고 했지만 그런 충고가 그의 귀에 들어올리 없었다. 그곳은 오늘날의 북감리교회와 북장로교회의 선교지부가 있는 곳이다. 본부에서 가지 말라는 경고를 받기도 했다. 정탐 여행은 새뮤얼 모펫과 윌리엄 레이놀즈의 추억이 만들어졌다. 미국에서는 남과 북이 남북전쟁의 상처가 가라앉지 않은 상태였지만 이들은 선교지 조선땅에서 한마음이 되고 죽음을 무릅쓰고 여행길에 나선 두 사람. 마치 전장(戰場)에서 생명을 나눈 전우보다 더 끈끈한 우정을 가지고 모펫 선배 선교사는 선교 단체가 다른 레이놀즈 선교사를 성경번역 위원으로 추천하여 후일에 조선 사람이 읽기 쉽도록 성경 66권 가운데서 40권을 번역하는 ‘괴력’을 발휘한 천재적 학자가 되었다. 레이놀즈가 조선에서의 45년간 사역을 마치고 1937년에 은퇴할 즈음의 보고에 따르면, 초창기 3~4개에 불과했던 교회의 숫자가 전국적으로 3500개에 이르고, 교인들의 숫자는 25만명에 이르는 괄목할 성장을 거뒀다고 기록하고 있다. 한국 선교에 지대한 공헌을 한 배후에는 설교가요, 교수요, 신학자여, 번역가였던 레이놀즈의 열정이 있었다.

참고문헌 : 양화진 선교회 자료, 한국기독교와 역사 제33호, 미 남장로교 선교사 윌리엄 D. 레이놀즈의 생애와 신학 연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