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22-2017] 제2회 PNJK컵 축구대회 수상자들

1251

<MVP상>

■OB-김성수(비호): 팀원들이 열심히 뛰어주신 덕에 우승할 수 있었다. 우승보단 축제를 즐긴다는 기분으로 뛰었는데 MVP를 받게 되어 기쁘다. 이런 자리를 만들어주신 관계자 분들에게도 감사하다.

■장년-이진원(비호): 여태 뛰었던 대회 중에 팀원들과 호흡도 가장 잘 맞고 재미있게 뛴 대회였다. 그게 좋은 결과로 이어졌고 대회 끝나고 팀원끼리도 즐거운 게임이었다고 모두 같은 이야기를 했다.

■청년-이백승(축독): 다친 사람 없이 대회를 끝낸 것 같아 우선 너무 감사하다. 나보다 열심히 뛰고 더 잘 뛰어준 팀원들에게 고마움을 표현하고 싶다. 앞으로도 축독FC의 파이팅을 기원한다.

<감독상>

■OB-연재경 감독(비호): 우리 팀이 연령층도 높은 편이고 부상자도 많아서 걱정을 많이 했는데 많은 우승 경험을 통해 팀의 저력으로 이렇게 이기게 되어 정말 기쁘고 팀원들 모두 최선을 다해줘서 고맙다.

■장년-최시영 감독(비호): 바쁜 이민 생활과 부상으로 모든 선수들끼리 발 맞춰보기가 많이 힘들었는데 모두 하나가 되어 서로 열심히 격려하면서 우승까지 하게 되어 팀원들에게 너무 고맙고 자랑스럽다.

■청년-강종현 감독(축독): 축구선수 출신 하나 없지만 모두들 축구를 좋아하는 그 열정 하나로 팀원 모두 단합하여 이룬 우승이라고 생각한다. 앞으로도 더욱 축구를 사랑하는 축독FC가 되려고 노력할 것이다.<신경은 기자>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