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1.1 F
Chicago
Saturday, June 15, 2024
spot_img
Home종합뉴스6000년 전의 낚시바늘 발견, 뼈 아닌 구리로 만들어져

6000년 전의 낚시바늘 발견, 뼈 아닌 구리로 만들어져

6000년 전의 것으로 추정되는 대형 구리 낚시바늘이 발굴돼 세간의 주목을 끌고있다.
이스라엘 문화재청은 30일, 상어나 참치 등 대형 어류를 잡는데 사용됐을 것으로 보이는
낚시바늘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구리로 만들어진 이것은 길이 6.5cm, 너비 4cm인데 석기 시대에서 청동기 시대로 넘어가는
과도기인 ‘금석 병용시대’ 즉 기원전 5000년부터 기원전 3300년 기간의 것으로 추정된다고
덧붙였다.
해안에서 4km떨어진 아슈켈론 지역에서 발견됐다. 발굴팀은 “갈고리 모양과 크기는 참치 또는
작은 크기의 상어를 낚는데 적합하다”며 더스크상어와 흉상어 등은 이 지역 해안을 방문
한다고 전했다.
발굴 책임자인 야엘 아바디 박사는 “구리는 금속병용 시대에선 새로운 기술이었다. 그 시대의
낚시바늘 대부분은 뼈로 만들어진 것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곡식을 경작하던 이 마을 근처에는 구리 야금을 위한 지역이 있어 야금 분야의 전문가들이
마을에서 지원받으며 활동했다고 밝혔다. 당시 주민들은 얕은 물은 물론 깊은 물에 들어가는 방법을 알았으며 장비도 갖추고 있다는 사실도 알아냈다고 발굴팀은 밝혔다.

RELATED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