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04-2016] 상하수도에 추가 세금

1446

시카고시 향후 4년간 50불씩 인상

 

부동산세 인상으로 시 재정적자의 일부를 메우고 있는 시카고시가 이번에는 상, 하수도세에 손을 대고 있다. 시카고 트리뷴이 인터넷판을 통해 3일 보도한 내용에 따르면 람 임마뉴엘 시장은 현재의 상 하수도세 고지서에 새로운 유틸리티 세금을 추가하는 조례안을 마련했다. 향후 4년간 수도세 고지서에 해마다 50달러씩 오르는 새 세금을 추가로 부과해 4년째에는 시민들이 연간 200달러를 내게 하는 안이다. 현재 시카고 주민들의 평균 수도세는 2개월 단위로 114.30달러이며 이 안이 조례로 확정되면 4년째 해에는 고지서 마다 33달러를 추가로 부담해야 한다.

임마누엘 시장의 이 안은 시 정부 직원들의 연금 부족분을 해결하기 위한 것으로 시장 측은 수도세 인상으로 연간 2억3천만달러의 세수가 발생하고 향후 40년간 186억달러에 달하는 채무를 90%까지 줄일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시장실은 이 계획과 부동산세 추가인상안을 함께 만지작거렸으나 부동산세는 이미 크게 오른데다 주민들의 반발 부담이 커서 비교적 부담이 적은 수도 유틸리티 세금으로 방향을 정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시카고 한인사회 선도언론 시카고 한국일보
615 Milwaukee Ave Glenview, IL 60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