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5 F
Chicago
Monday, August 2, 2021

[칼럼] “북한의 최대 후견인 중국도 무너질수 있다.”

김성한(한미자유연맹 부총재) 북핵문제 해결과 북한문제에 관련하여 중국의 역할은 절대적이다. 북한의 생명줄인 각종 식량, 석유, 중유 및 온갖 생필품과 농사용 비료등이 대부분 중국의 묵인하에 지원된다. 북한이...

[칼럼] “미국의 안보와 번영을 위한 자유통일”

김성한(한미자유연맹 부총재) 미국정부가 지난 6월말 성 김 국무부 대북특별대표를 보내 북한과의 북미대화재개를 시도했다. 미국은 북한이 핵무기를 완성하고 발전시키고 대량화, 소형화 시키면서 미국 본토안보에 큰 위협을...

[오피니언] 뇌와 교육-Part VI

손원임(위스콘신대 교수/유아교육학 박사) 우리는 인간 관계에 있어서 좋든지 싫든지 간에 타자의 영향을 피부 깊숙이 받으며 살아간다. 그 영향은 장단기적인 면에서 매우 긍정적일수도 있지만 아주 부정적일...

[칼럼] 성공하는 투자의 조건

이명덕(Ph.D Registered Investment Adviser/시카고)    주식시장은 끊임없이 오르고 내린다. 주식시장이 하락하면 모든 방송, 신문, 인터넷은 주식하락을 연일 보도한다. 두려운 마음으로 가득해진다. ‘주식시장이 더 내려가기 전에...

[고사성어 풀이] 覆水不返盆(복수불반분)

방두표(시카고 문인회 회원) 한 번 엎지르진 물은 다시 담을 수 없다. 라는 뜻으로, 깨어진 거울은 붙여서 쓸 수 있어도, 한 번 깨진 부부의 연분(緣分)은 다시 기워서 쓸 수...

[칼럼] 코로나 바이러스는 끝이 났을까?

하재원(공인재정상담가) 코로나바이러스를 겪는 동안 모든 것이 나쁜 것은 아니었다. 저렴한 개솔린 가격과 한산한 고속도로, 그리고 가족과 함께 할 수 있는 많은 시간등은 코로나 사태중에 우리가...

[오피니언] 뇌와 교육-Part V

손원임(위스콘신대 교수/유아교육학 박사) 인간의 근본적이고 아주 본능적인 욕구는 바로 생존과 번식이다. 이는 뇌를 구성하는 세 가지 부분 중 생물학적으로 가장 중요한 영역에서 주관한다. 흔히 ‘파충류의...

[칼럼] 나에게 적합한 상속 트러스트(Trust)

이명덕, Ph.D., Registered Investment Adviser (RIA) 천국은 나를 기다려 주는데 상속계획은 기다려 주지 않는다고 말한다. 우리가 모두 언제 하늘나라로 가는지 모르기에 살아있을 때 미리 상속...

[칼럼] “북한급변사태도 가능하다.”

김성한(한미자유연맹 부총재) 바이든 행정부 또한 과거 미국 행정부들과 마찬가지로 갈수록 핵을 보유한 북한을 쉽사리 자극하려 하지 않고 있다. 미국정부는 지금의 남.북분단 상태를 평화롭게 유지시킬 수...

[조이 김의 영화세상] 그 해 겨울, 동베를린 (The Debt 2010)

조이 김(영화 칼럼니스트) 1966년, 이스라엘 텔아비브. 비행기가 착륙하고 세 명의 젊은 남녀가 걸어 나온다. 이스라엘 ‘모사드’ 요원인 ‘스테판’, ‘데이빗’,’레이첼’. 이들은 주어진 비밀 임무를 성공적으로 완수하고 귀국하는...

[칼럼] “북한의 고도화 된 무기들”

김성한(한미자유연맹 부총재) 북한은 김일성·김정일·김정은을 신처럼 섬기는 우상숭배체제이다. 북한은 아예 김일성을 “하느님”이라고 지칭한다. 그런데 그냥 신이 아니고 이들 김씨 3부자는 태양에 비유된다. 김일성·김정일 동상에 절하지 않으면...

[칼럼] 주식투자 실패로 이어지는 길

이명덕, Ph.D., Registered Investment Adviser (RIA) 이유가 무엇이든 최근 주식 투자에 너도나도 열광하고 있다. 투자로 돈을 벌겠다는 마음이지만 결코 쉬운 일이 아니다. 투자 실패로 이어지는...

[조이김의 영화세상] 길버트 그레이프 (What’s Eating Gilbert Grape? 1993)

조이 김(영화 칼럼니스트) 영화관이 오픈되었지만 기다리던 영화들은 아직이다. 그래서 넷플릭스는 여전히 나의 영화에 대한 갈증을 채워주는 훌륭한 창구이다. 다양한 쟝르와 과거 명작들이 속속 올라와서 찾아서...

[재정칼럼] 상속이나 대박 없이 백만장자가된 사람들의 특징

하재원(공인재정상담가) 예전에는 잘 들어보지 못했으나 최근 들어 많이 듣는 단어중에는  금수저, 흙수저가 있고 “부자 되세요, 대박나세요”라는 인사말이 있다. 개인적으로 이러한 단어와 인사말을 좋아하지 않는다. 이...

[재정칼럼] 시간과 투자 수익률

이명덕(Ph.D Registered Investment Adviser/시카고)  부자가 되기 위해선 여러 가지 방법이 있을 것이다. 전문적인 직업, 놀라운 장사비결, 끊임없는 노력, 부자와 결혼, 등이 있겠지만 그중 모든 사람이...

[재정칼럼] 국민 총생산량과 주식시장

이명덕(Ph.D Registered Investment Adviser/시카고)  작년 3월 주식시장이 34% 하락할 때 투자자의 마음은 매우 두려웠다. 2000년 초 기술주 폭락과 2008년 금융위기로 투자 돈이 반 토막을 경험한...

[오피니언] 은퇴를 준비하는 현명한 방법

하재원(공인재정상담가) 은퇴는 구글 검색창에 가장 많이 등장하는 단어중의 하나이다.  특히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와 같이 어려운 일이 생겼을 때는 자의가 아닌 타의로 은퇴를 하게 되는 분들이...

[알아두면 유용한 식품 상식] 굴비와 조기

H-Mart 이주용 차장 안녕하세요! 가정의 달 5월이 지나가고 있습니다. 이제 추운 날씨는 지나간 듯 보여지고 앞으로 다가올 더운 여름을 맞이하는 기간이 왔습니다. 한국은 이렇게 선선한...

[칼럼] “북한의 전략전술에 휘말려선 않된다.”

김성한(한미자유연맹 부총재) 바이든 대통령과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1일 워싱턴에서 한.미 정상회담을 가졌다. 남.북 정상이 2018년 4월 판문점에서 정상회담을 갖고 공동선언문을 체택한 판문점 선언과 미.북정상회담이 2018년...

[조이김의 영화세상] 소년, 소녀를 만나다 (Let the Right One In 2008)

조이 김(영화 칼럼니스트) 스웨덴의 '스톡홀름' 교외. 열두 살 '오스카'는 부모가 이혼하고 엄마와 산다. 친구도 없고 학교에서 못된 '코니' 패거리들에게 괴롭힘을 당한다. 오스카네 옆 아파트에 중년의...

[고사성어 풀이] “난관이 예상되는 한.미 정상회담”

김성한(한미자유연맹 부총재) 문재인 대통령의 최근 대북전단 비판 발언이 북한인권을 중시하는 바이든 행정부, 유엔, 국제인권단체들의 큰 반발을 불러올것으로 분석되고, 다가오는 한.미 정상회담에서도 이와관련하여 난관이 예상된다. 조 바이든...

[칼럼] 다가오는 여름을 음악 캠프와 함께

유병희(인디애나 음대 반주과 객원교수) 많은 대학들이 봄학기를 마치고 여름 방학에 들어갔다. 코로나로 인해 예전과는 사뭇 다른 학기였지만 무사히 잘 마칠 수 있음에 감사하고, 긴 여름...

“북한에 대해 더이상 지체할 시간이 없다”

김성한(한미자유연맹 부총재) 미국과 대한민국은 여전히 ‘북핵의 대량생산’과 북한이 대륙간 탄도탄완성과 핵추진 잠수함으로 은밀히 미국 본토에 근접해서 핵 잠수함 발사 탄도미사일등의 각종 투발수단을 사용함으로서 미국본토를 크게...

[칼럼] 재정교육(Financial Literacy)

이명덕(Ph.D Registered Investment Adviser/시카고)  미국에서는 4월을 재정에 관심을 두는 달로 설정하여 기본적인 재정교육에 힘을 쓰고 있다. 주식투자, 채권과 이자율 관계, 복리계산, 신용카드 이자율, 주택융자금, 학자금...

[오피니언] 뇌와 교육-Part IV

손원임(위스콘신대 교수/유아교육학 박사) 미국 중북부의 미네소타주 태생의 댄 뷰트너(1960-)는 건강한 삶의 주창자로서 유명해졌다. 그는 ‘블루존 프로젝트’를 통해서 미국인들의 건강한 식사와 생활 방식을 목적으로 열정적인 리더쉽을...

[칼럼] “최악의 북한정권과 맞싸우는 대북전단”

김성한(한미자유연맹 부총재) 필자와도 친분이 있는 박상학 자유북한운동연합 대표가 지난달 말, 대북전단 50만 장을 풍선에 묶어 북한으로 날려보냈다. 한국정부의 대북전단처벌법에 정면 도전했다. 미국의 북한인권법과 유엔북한인권결의를 배경으로...

[칼럼] 재테크를 잘 못하고 있는 것 같은 당신에게

하재원(공인재정상담가) A고객은 주변인들의 주식 또는 가상화폐 투자 고수익 무용담을 들을 때 마다 자신이 재테크를 잘 못하고 있는 것 같은 생각이 든다고 한다. 가뜩이나 운영하는 비즈니스가...

[칼럼] 피아니스트의 눈

유병희(인디애나 음대 반주과 객원교수) 악보를 보고 처음부터 바로 연주를 하거나 노래를 할 수 있는 능력을 초견 또는 사이트 리딩(sight-reading)이라고 한다. 콘서트나 콩쿠르에서 솔로 곡을 연주할...

[칼럼] “미국은 ‘자유통일 대북정책’을 만들어야 한다”

김성한(한미자유연맹 부총재) 바이든 행정부들어서 최악의 북한인권상황을 문제삼아 북한정권을 압박하고 있다. 오랫동안 탈북자들의 증언들과 여러 경로로 미국의 정부, 의회, 유엔, 싱크탱크등에게 북한인권상황을 지속적으로 전달해온 결과인것 같다....

[재정칼럼] 주식투자 대박

이명덕(Ph.D Registered Investment Adviser/시카고)    코로나 19로 ‘집콕’ 생활로 이어지면서 많은 사람이 주식투자에 열광하고 있다. 운동 경기에 참관하기 어렵고, 콘서트도 취소되었고, 도박장 가기도 힘들고, 여행도...

[칼럼] “북한 위협에 점점 강경해지는 미국”

김성한(한미자유연맹 부총재) 북한에 대하여 소위 ’전략적 인내’라는 미온적이고 소극적인 대북정책을 했던 과거의 미국과 다르게, 바이든 행정부는 점점 대북강경책을 쓰고 있다. 또한 미국의회와 바이든 행정부에 상당한...

[조이김의 영화세상] 크림슨 피크 (Crimson Peak 2015)

조이 김(영화 칼럼니스트) 내 최애 감독중 한명은 멕시코 출신 ‘기예르모 델 토로’이다. 그의 독특하고 기괴하고 화려한 색감의 영화들은 스토리와 촬영에서 관객의 정신을 빼놓는다. 2006년작 “판의...

[칼럼] 미국 클래식 음악의 독특한 역사

유병희(인디애나 음대 반주과 객원교수) 1890년대 체코 작곡가 드보르작은 흑인 멜로디가 미국 음악의 미래라고 하였지만, 멜로디와 표현력이 풍부한 흑인 음악이 미국의 클래식 음악에 뿌리를 내리지 못하고...

[칼럼] 4월은 재정 관념의 달

하재원(공인재정상담가) 미 의회는 4월을 재정관념의 달로 지정하여 재정 관념의 중요성을 깨우치고 있는데 미국에 이 사실을 아는 사람은 많지 않다. 참고로 2월은 African American History Month,...

[칼럼] “고조되고 있는 대북인권개선 분위기”

김성한(한미자유연맹 부총재) 야당인 국민의 힘이 최근 치러진 서울과 부산시장등 재보선 선거에서 압승을 거두었다. 대북정책에 강한 압박과 인권개선을 당론으로 가지고 있었던 국민의 힘의 대북압박론이 더욱 탄력을...

[H-mart 유용한 식품 상식] 아루굴라

H-mart 이주용차장 안녕하세요! 날씨가 화창한 4월의 어느 오후입니다. 4월 5일의 ‘식목일’을 다들 기억하시지요? 저는 이제는 불혹이 넘은  ‘아저씨’라고 불리우지만 아직도 4월이 오면 ‘식목일’ 그리고 5월이면...

[조이김의 영화세상] 고흐, 영원의 문에서 (At Eternity’s Gate 2018)

조이 김(영화 칼럼니스트) ‘빈센트 반 고흐’는 세상 모든 사람들이 최애하는 화가중의 한명일 것이다. 광기와 비운의 천재였던 그의 고독하고 굴곡진 삶은 그의 작품과 함께 불멸의 신화가 되었다....

[칼럼] 대학 학자금 마련

이명덕(Ph.D Registered Investment Adviser/시카고)  대학 선택으로 학부모와 학생들이 마음고생 하는 시기이다. 최근  대학재단(College Board)에서 발표한 자료를 참고하면 2020-2021에 4년 동안 필요한 학자금이 공립학교는 $26,820 그리고...

[칼럼] “북·미간 대결이 불가피해 보인다”

김성한(한미자유연맹 부총재) 북한의 미국에 대한 위협과 도발이 시작되고 있다. 최근 일본과 미국쪽 태평양 방향인 동해상으로 탄도 미사일 2발을 발사하는등 도발을 시작하고 있다. 그리고 북한당국의 미국에...

[오피니언] 뇌와 교육-Part III

손원임(위스콘신대 교수/유아교육학 박사) 둘째는 후생유전학이다. 후생유전학은 영어로 epigenetics인데, 여기서 ‘epi’는 ‘에 더해서’라는 의미를 갖는다. 이 단어에서 알 수 있듯이, 부모에게서 물려받은 유전자가 모든 것이 아니라,...
Glenview
clear sky
63.8 ° F
67.8 °
58.7 °
78 %
0.3mph
1 %
Mon
73 °
Tue
79 °
Wed
81 °
Thu
81 °
Fri
78 °

많이본 기사

오피니언

Don`t copy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