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5.7 F
Chicago
Friday, August 12, 2022

[오피니언] 익숙해진 삶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우리 모두에게는 크건 작건 간에 눈에 보이지 않는 시각의 차이는 있을 지언정, 모두가 관념(觀念)이란걸 갖고 있다. 그것이 무엇이든지 간에, 어떠한 조건 아래 있던지, 관념은...

[고사성어 풀이] 竹林七賢(죽림칠현)

방두표/시카고 문인회 중국 진(晋)나라 때의 청담가(淸談家)(속되지 않은 맑고 고상한 이야기를 하는 사람.)들 7인을 말하는데, 즉 완적(阮籍), 혜강(嵇康), 완함(阮咸), 산도(山濤), 왕융(王戎), 향수(向秀), 유영(劉彾). 등이 항상 죽림(竹林)에서...

[오피니언] 인생 체력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미국에 사는 한인 교포들은, 해바라기가 태양을 따라 움직이듯이, 고국 소식에 촛점을 맞추어 놓고 사는 분들이 많다. 모든 동물은 귀소본능이라는게 있다. 인간 역시 마찬가지이다. 몸은...

[오피니언] 호기심은 누구나 다 있다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누구나 한번 쯤은 들어봤을 이야기가 있다. 전 인류에게 위대한 업적을 남긴 에디슨이 어릴 때 닭장에 들어가 알을 품고 있었다는 일화는 유명하다, 이럴듯이 호기심이란 나이와는...

[오피니언] 정신이 명품이어야 한다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우리의 일상 속에서 많은 단어들을 사용하고 있다. 그 중에 포기 (抛棄) 라는 단어도 있다. 자기의 권리나 자격을 포기하는 것도 있지만, 하던 일을 중도에 그만두어...

[고사성어 풀이] 談談打打(담담타타)

방두표/시카고 문인회 ‘상대방 과 대화(對話)를 할 때는 대화하고, 칠(=攻擊) 때는 친다.’ 라는 뜻으로 실상은 ‘내가 불리할 때는 대화(對話)카드로 유화책(宥和策)을 쓰면서 전세가 불리해진 국면을 전환하여 위기(危機)를...

[오피니언] 안락사의 참 뜻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우리 주변에 간간히 들려오는 안락사에 대한 이야기는 참으로 조심스러운 화제거리 이다. 유명한 영화배우였던 알랭드롱이 선택한 안락사라는 게, “ 나 이제 죽겠으니, 죽여달라. “ 라고...

[고사성어 풀이] 糞土之牆(분토지장)

방두표/시카고 문인회 더러운 흙으로 쌓은 담장은 흙손으로 다듬을 수가 없다. 는 뜻으로 이 말은 논어(論語) 제5편 공야장(公冶長)에 실려 있는 글로서, 공자(孔子)의 여러 사람에 대한 인물평(人物評)으로...

[오피니언] 죽은 후의 뒤처리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우리의 삶속에서 가장 두려움의 대상은 바로 “ 더 이상 존재 하지 않음 “ 이 아닐까 한다. 물론 죽음이란게 아름다울 수는 없다. 누구에게나 찾아 오는...

사회적 고립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많은 경험을 통해 얻은 지식은 생활의 지혜를 풍부하게 만든다. 또한 감정 통제도 잘 되는 때가 있다. 뇌 세포가 계속 성장하기는 하지만 기억력이 점차 쇠퇴해지기...

[고사성어 풀이] 和氏璧, 完璧(화씨벽, 완벽)

방두표/시카고 문인회 화씨벽(和氏璧)은 ‘화씨의 구슬’ 이라는 뜻인데, 이 말에서 완벽(完璧)이란 말이 나오게 되었다. <완벽>은 ‘흠이 없는 구슬’을 뜻하는데, ‘빌려온 물건을 온전히 돌려보냄.’의 뜻으로도 씁니다. 지금은...

[오피니언] 욕심을 버리면 행복이 보인다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65년을 살았던 사람이 “ 내 생애에서 행복한 날은 6일 밖에 없었다. “ 라고 고백한 사람이 있다. 이 사람이 한 때는 유럽을 제패했던 나폴레옹이다. 권력을...

종교 속의 행복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우리가 자주 쓰는 말은 아니지만, 하심(下心)이란 단어가 있다. 이 단어의 의미는, 자기를 낮추고 남을 높이는 마음이라 설명을 하고 있다. 이것은 불교에서 나온 말이지만, 어느...

[고사성어 풀이] 無恥之恥, 無恥矣(무치지치, 무치의)

방두표/시카고문인회 부끄러워하는 마음이 없음을 부끄럽게 생각한다면, 진정 부끄러워할 것이 업게 될 것이다. 라는 뜻으로, 맹자(孟子)는 ‘사람은 부끄러워하는 마음이 없어서는 안 된다.’며 부끄러워하는 마음씨를 가질 것을...

[오피니언] 안정된 노후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인생을 전반전이니, 후반전이니 하는 이야기도 있지만,  90세까지 산다는 가정하여 3 등분으로, 30년 단위로 이야기 하는 사람들도 있다.  어찌했던 노후에 촛점이 맞추어진 삶의 궤적을 누구나...

[고사성어 풀이] 鼎(정)에 대한 이야기

방두표/시카고문인회 정(鼎)이란 솥을 말하는 것으로, 세발이 달리고 두 귀(耳)가 달린 모양의 청동기(靑銅器)를 말합니다. 옛날에는 이런 정(鼎)을 제사를 지낼 때, 제물을 담는 기구(器具)로 사용했습니다. 맹자(孟子)의 양혜 왕(梁惠王) 하편(下篇)에 정(鼎)에 관한 얘기를...

[오피니언] 도전에는 나이가 없다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사용하지 않는 근육은 쇠퇴하기 마련이고, 힘을 받지 않는 뼈는 약해지기 마련이다라고 외치는 분이 있다.  물론 이 분은 특별한 분이다.  95세의 할머니 인데,  63세 부터...

[오피니언] 움직임의 행복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자연의 섭리라는 것은 참으로 신기하다. 우리 주변엔 사계절이라는게 있다.  여기에 속한 대부분의 식물 조차도 우주가 정한 섭리대로 따라 간다.  봄에 피는 꽃은 봄에 만...

[고사성어 풀이] 火牛之陣(화우지진)

방두표/시카고문인회 소(牛)꼬리에 횃불을 달아 적의 진중(陣中)으로 몰아, 기상천외(奇想天外)한 전략으로 승리한 계책을 말하는 것으로, 사기(史記)에 나오는 말인데, 전국시대(戰國時代)(B.C 403 - 221) 때, 제(齊)나라 장수인 전단(田單)이 적군(敵軍)인 연(燕)나라 장수 악의(樂毅)가 자기 나라의 70여개...

[오피니언] 희망적인 기대수명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2020년의 한국인 기대 수명은 83세라 했다.  지금은 100세시대라고들 인식하며 산다.  그런데 여기서 100에서 빼야 할 숫자가 있다.  건강 수명이 80년이라면,  나머지 20년은 신체적, 정신적인...

[고사성어 풀이] 倒行逆施(도행역시)

방두표/시카고문인회 순리(順理)를 거슬러, 잘못된 길을 고집한다. 는 말로 권력을 잡은 통치자가 참모들의 간언을 듣지 않고, 불통(不通)으로 잘못된 길을 가는 것을 말합니다. 이 말은 춘추시대(春秋時代) 초(楚)나라에서 오(吳)나라로 망명하여 재상(宰相)이 된 <오자서>(伍子胥)(A.D?- 485)가...

[오피니언] 아름다운 하루의 끝.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해가  동쪽에서 떠서 서쪽으로 진다.  이 말의 의미는 지구의 입장에서 하는 말이다.  그런데, 만약에 태양이 말을 한다면, 아마도 웃기지 말아라 할것 같다. 사실은 태양은...

[고사성어 풀이] 倒行逆施(도행역시)

방두표/시카고 문인회 순리(順理)를 거슬러, 잘못된 길을 고집한다. 는 말로 권력을 잡은 통치자가 참모들의 간언을 듣지 않고, 불통(不通)으로 잘못된 길을 가는 것을 말합니다. 이 말은 춘추시대(春秋時代) 초(楚)나라에서 오(吳)나라로 망명하여 재상(宰相)이 된 <오자서>(伍子胥)(A.D?-...

[오피니언] 소중한 오늘의 시간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세월은 유수(流水)와 같다는 말이 있다.   이 말의 시초는 공자가 시작을 한듯 하다.  세월이 머물러 주지 않고 물과 같이 흐르니 배움의 기회를 놓치지 말라고...

[고사성어 풀이] 五十步 百步(오십보 백보)

방두표/시카고문인회 우리가 평소에 흔히 쓰는 말로서, 오십 보나 백보나 별 차이가 없이 거의 같은 것이다. 라는 뜻으로 쓰입니다. 이 말의 출처는 맹자(孟子)의 양혜왕(梁惠王) 상(上)에 나오는 것으로 원문을 보면 ‘王好戰, 請而戰喩, 塡然鼓之, 兵刃旣接, 棄甲曳兵而走, 或百步而後止, 或五十步而後止, 以五十步笑百步, 則何如?’(왕호전 하니, 청이전유...

[오피니언] 깨끗한 외양간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우리가 사용하는 단어에는 많은 사투리라는게 있다.  시골에 가면 말이나 소를 사육하는 공간을 오양간, 마구간, 외양간 등으로 부르고 있다.  제주도 같은 곳은 쇠막, 또는 쇠왕이라고도...

[고사성어 풀이] 泥田鬪狗(이전투구)

방두표/시카고문인회 ‘진흙탕에서 싸우는 개(狗)’ 라는 뜻으로, 원래는 사람의 성격을 빗댄 말이었던 것으로 두 가지 뜻이 있는데, 그 하나는 강인(强忍)한 성격을 평하여 이르는 말이고 또 하나는 볼썽사납게 서로 헐뜯거나...

[오피니언] 오늘날의 페미니즘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우리 인간을 다른 면에서 크게 나누면 두가지로 나눌수 있지 않나 싶다.  이론가와 실천가로 말이다.  어떻게 보면 이론가도 있어야 하고, 실천가도 있어야 하는게 세상인것 같다....

[고사성어 풀이] 將計就計(장계취계)

방두표/시카고문인회 저편의 계책을 미리 알고, 이를 이용하는 계교를 말하는 것으로 삼국지(三國志)의 이야기에서 유래되는 고사성어(故事成語)로 촉한(蜀漢)의 제갈량(諸葛亮)(181- 234)이 위(魏)나라의 조조(曹操)를 정벌키 위해 나서서 기산(祁山) 앞에 진지를 세웠다. 이에 조진(曹眞)이...

[오피니언] 은퇴후의 인식 변화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오늘을 기점으로 해서 지나간 과거의 기대수명을 보면,  그리 길지가 않았다.. 전에는 장수란 축복 중에 커다란 축복으로 여겨져 왔다.  지금은 장수 (長壽) 란 것이,  축복이냐,...

[고사성어 풀이] 不可近不可遠, 敬而遠之(불가근불가원, 경이원지)

방두표/시카고문인회 너무 가까이도 하지 말고, 너무 멀리도 하지 마라. 존경은 하되 가까이는 하지 마라. 라는 뜻으로, 인간관계에서 자신의 처신(處身)에 관한 충고의 고사 성어입니다. 공자(孔子)는 소인배(小人輩)를 다룰 때 적당한 거리를 두고, 아주...

[오피니언] 재치 있는 대화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무릇 인간이라 함은 언어가 있다는 것이다. 예로 부터 언어에 대한 연구가  많은 학자들에 의하여 연구되어 왔다. 그런데 언어의 기원에 대한 확실한 증거는 찾아 내지는...

[고사성어 풀이] 畵龍點睛(화룡점정)

방두표/시카고문인회 용(龍)을 그릴 때 몸을 모두 그린다음 마지막으로 눈동자(眼睛)를 찍는다. 는 뜻으로, 가장 핵심이 되는 중요한 부분을 마지막에 마무리하여 일을 완벽(完璧)하게 끝내, 절정을 이루게 하는 일을 말합니다. 옛날 당시에는...

[오피니언] 디지털 시대의 시니어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행복한 노인이란 아주 간단하게 정의를 내릴 수가 있다.  매일 자기가 좋아 하는 걸 하면  행복한   노인이다.  이러면 자연히  노인성 우울증이나, 치매란 것도 멀리...

[오피니언] 다른 생각들.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모든 사람들은 누구나 똑 같이 심성 (心性) 이란 걸 가지고 있다.  왜 사람들은  같은 꽃을 보고도 다른 생각을 하고,  다른 마음으로 그것을 평가 할까. ...

[고사성어 풀이] 喪家之狗(상가지구)

방두표/시카고문인회 상가 집의 개란 뜻인데, 초상(初喪)을 당한 집에서 주인의 돌봄을 받지 못하고 버려져 굶주리고 있는 개처럼 대접을 받지 못해 초췌한 행색의 사람을 일컫는 말입니다. 이처럼 천대받은 사람을...

[오피니언] 마음으로의 느낌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인간이 지니고 있는 것 중에 가장 부패한 것이 마음이라는 말이 있다.  이러한 표현은 종교적 개념 속에서 잘 사용하고 있는 것 같다. 그런데 이 마음이란...

[고사성어 풀이] 豁然貫通(활연관통)

방두표/시카고문인회 환하게 통해, 도(道)를 깨달음이란 뜻으로, 사물의 이치(理致)에 막혀있던 것이 꾸러미를 꿰듯 환하게 통하는 것을 이르는 말로 이 말은, 중국 남송(南宋)의 유학자(儒學者)인, 주자(朱子=朱熹)(1130 -1200)가, 자(字)는 원회(元晦), 중회(仲晦), 호(號)는 노정(老亭), 회암(晦庵)이고 이름이 희(熹)인데, 자치통감(自治痛鑑)을 저술하였으며, 그의...

[오피니언] 문화를 전승 시킬 책임

김무웅(자유기고가/글렌뷰)      영국에서 발행되는 주간 이코노미스트의 발표에 의하면, 지난 2년간 팬데믹으로 인한 사망자수가  약 700백만 ~ 1천300만 명으로 추산 된다고 발표를 했다.  미국의 존스홉킨스대학의 발표로는 지난...

[고사성어 풀이] 韜光養晦(도광양회)

방두표/시카고문인회 빛을 감추고 어둠속에서 때를 기다리며 숨는다. 즉 자기의 재능(才能)을 감추고 드러내지 않으면서, 때를 기다림의 뜻입니다. ‘韜’(도)는 韋(무두질한 가죽 )와 爫(손톱)와 臼(절구, 허물)의 합자로, ‘가죽옷에 긁힌 흠을 손톱으로 긁어 숨김’ 의뜻이고, 그다음 光(광)은 여기서는 ‘무엇인가를 회복(回復)시킨다.’의뜻입니다. 또 ‘養’(기를...
Glenview
overcast clouds
74.2 ° F
78 °
70.1 °
59 %
0.6mph
97 %
Fri
74 °
Sat
79 °
Sun
75 °
Mon
74 °
Tue
77 °

많이본 기사

오피니언

Don`t copy text!